연중 시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연중 시기(영어: Ordinary Time, 라틴어: Per Annum)는 로마 가톨릭 전례력에서 대림 시기, 성탄 시기, 사순 시기, 부활 시기를 제외한 특별한 그리스도신비를 기념하지는 않는 날들이다. 동방정교회[1]나 새로운 전례양식이 사용되기 전인 1970년 전에는 '주님 공현 후 시기', '주님 승천 후 시기'라고 해서 시기에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다[2]. 연중 시기는 예수 부활 대축일의 날짜에 따라 총 33주간이나 34주간으로 지내는데 33주간이 되는 연도에는 성령 강림 대축일 이후의 한 주간이 삭제되어 제 9주간 또는 제 10주간으로 시작해서 항상 제 34주간 토요일에 연중 시기가 끝난다[3]. 주님 세례 축일 이후 사순 시기재의 수요일까지 4주간에서 7주간의 첫 번째 연중 시기를 지내고 성령 강림 대축일 이후 11월 28일에서 12월 3일 사이의 연중 제34주간 토요일까지 계속된다. 이 시기의 평일과 주일, 혼인 미사 등에는 사제녹색 제의를 입는다. 연중 시기 평일과 단체에게 특별한 주일에는 다른 전례시기와 달리 신심 미사나 신심 시간 전례가 자유롭게 허용된다. 연중 시기의 삼위일체 대축일, 그리스도의 성체와 성혈 대축일, 예수 성심 대축일, 그리스도왕 대축일을 제외한 주일에는 다른 전례시기와 다르게 장례 미사가 허용된다[4].

주석[편집]

  1. Orthodox Calendar, http://www.goarch.org/chapel/chapel/calendar
  2. Missale Romanum, 1962, Calendarium
  3. 성무일도,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4. 2009-2010 전례력(미사를 거행하고 시간전례를 바치는 예규),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