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하타 제철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히가시다 제1제철로.

야하타 제철소 (일본어: 八幡製鐵所 (やはたせいてつしょ) 야하타 세이텟쇼[*])[1]일본제철소 중 하나이다. 후쿠오카 현 기타큐슈 시에 있으며, 도바타 구에 있는 시설과 야하타히가시 구에 있는 시설들을 모두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 신일본주금 (구 신닛폰 제철)에서 관리하고 있다.

1901년일본 정부에서 직접 세운 관영 제철소로 시작했다. 이는 1887년 영업을 시작한 이와테 현 가마이시 시의 가마이시 광산 다나카 제철소에 이어 일본에서는 두 번째로 세워진 것이었다. 제2차 세계 대전 전까지 일본내 철강 생산량의 반 이상을 책임지고 있었으며, 1934년부터는 민관 협동으로 세워진 일본 제철이 관리하다, 전쟁 이후 야하타 제철을 거쳐 1970년 야하타 제철과 후지 제철의 합병으로 새로이 태어난 신닛폰 제철에서 관리하게 됐다.

표면처리강판, 전자기강판 등을 주로 생산하고 있다.

주석[편집]

  1. 단, 영어로는 "Yawata"(야와타)로 표기하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