앨프리드 세이어 머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앨프리드 세이어 머핸
1840년 9월 27일 ~ 1914년 12월 1일
Alfred-Thayer-Mahan.jpg
앨프리드 세이어 머핸 해군 소장
태어난 곳 뉴욕 주, 웨스트포인트
죽은 곳 워싱턴 D.C.
최종 계급 해군 대령(Captain)
해군 소장(Rear admiral, 퇴역후 추증)
주요 참전 미국 내전
기타 이력 해양력이 역사에 미치는 영향》 저술

앨프리드 세이어 머핸(Alfred Thayer Mahan, 1840년 9월 27일 ~ 1914년 12월 1일)은 미국 해군 해군 장관이자 전략지정학자이자 전쟁사학자로, “19세기 미군의 전략에서 가장 중요한 인물”로 꼽힌다.[1] 강력한 해군을 보유한 국가가 세계적으로 더 강력한 영향력을 점유할 수 있다는 머핸의 생각은 ‘해양력’(sea power)이라는 개념으로 드러나며, 이것을 집대성한 것이 1890년에 쓴 책, 《해양력이 역사에 미치는 영향》(The Influence of Sea Power upon History)이다. 머핸의 해양력 개념은 전 세계 해군의 전략에 엄청난 영향을 미쳤는데, 특히 미국, 독일, 일본, 영국 등이 그 영향을 많이 받았다. 그 때문에 1890년대 유럽의 해군력 증강 경쟁이 일어났으며, 이것은 제1차 세계 대전의 원인 중 하나가 된다. 머핸의 사상은 지금도 미국 해군 교리 곳곳에 침투해 있다.

주석[편집]

  1. Keegan, John. The American Civil War New York: Knopf, 2009. p.2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