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토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알바(Alba)는 유전자 조작된 야광토끼이다. 예술가 에두아르도 카츠 교수의 도움을 받아 탄생되었다.[1] 에쿼리아 빅토리아라는 해파리에서 볼 수 있는 GFP 유전자를 사용하여 푸른 빛에 노출될 때 형광 녹색을 나타낸다.

참고문헌[편집]

  1. 김, 선혁 (2009-04-10). 〈「발레리나를 꿈꾼 로봇」본문 中 무대를 점령하는 로봇〉. 살림. 58쪽.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