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투리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안투리움속
Flamingo Flower.JPG
Anthurium andraeanum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문
(미분류): 외떡잎식물강
목: 택사목
과: 천남성과
아과: 포토이디움아과
속: 안투리움속 (Anthurium)
Schott

안투리움천남성과 안투리움속 공기정화 식물의 총칭으로 아메리카의 열대지역이 원산지이다. 학명은 Anthurium Schott 영명은 Flamingo lily 이다. 약 600종 중에 주 원산지인 콜롬비아에 약 500종의 자생종이 있으며, 나머지는 열대 아메리카에 분포한다. 난과 같은 지생 또는 착생으로 자란다.

어원[편집]

안투리움(Anthurium)은 꼬리 모양의 꽃을 의미하는 두 개의 그리스 단어에서 나왔다.

종류[편집]

안투리움은 꽃을 관상하는 종류와 잎을 관상하는 종류로 나뉜다. 꽃을 관상하는 종류에는 많은 원예품종이 있다. 여기에서 꽃이라고 부르는 것은 사실은 불염포라는 부분으로 그 포가 붉은 색이나 분홍색, 흰색 등으로 채색되어 마치 꽃잎과 같이 보이는 것을 말한다. 실제의 꽃은 중앙에 돌출된 원통모양이다.

  1. 안투리움 안드레아넘(Anthurium andreanum) - 콜럼비아가 원산지이며 습한 밀림에서 자란다.줄기를 짧은 관목상이며 잎의 길이는 약 30~40cm, 폭은 10~20정도로 잎이 가늘고 긴편이다. 꽃(불염포)은 연중피며 포의 색깔은 흰색, 분홍색, 적생등으로 다양하다.
  2. 안투리움 세르제리아넘(Anthurium scherzerianum) - 코스타리카, 과테말라가 원산지이다. 잎은 가늘며 작은 불염포를 관상하는 종류로 분식물로서 좋다. 포는 붉은색과 흰색으로 광택이 없다. 우리나라에는 아마존, 베린다, 델타 등이 재배되고 있다.
  3. 안투리움 와로퀘아넘(Anthurium warocqueanum) - 콤럼비아가 원산지이며 관엽종으로 포는 관상가치가 없다. 줄기는 굵고 자라는게 더뎌서 키가 잘 크지 않는다. 잎은 광택이 있으며 길이는 약 60cm 이상, 폭은 약 20cm 이상으로 자라지만 화분에 심을경우 이것보다 더 덜자란다.
  4. 안투리움 크리스탈리움(Anthurium crystallium) - 콜럼비아가 원산지이며 관엽종으로 포는 관상가치가 없다. 짧은 줄기에서 근경이 나오고 생육이 더뎌서 키가 잘 크지 않는다. 잎의 길이는 약 20cm, 폭은 약 15cm 정도이다.

재배 방법[편집]

반착생 또는 착생식물로 자연상태에서는 나무 등에 붙어 자란다. 공기중 수분을 흡수할 수 있는 공중 뿌리를 가지고 있으므로 고온다습한 환경을 유지해줘야 한다. 삽목, 분주, 종자등으로 번식이 가능하지만 현재는 대부분 조직배양을 통해 바이러스나 세균에 의한 병이 없고, 빨리 개화할 수 있도록 한다.

빛과 온도[편집]

직사광선이 아닌 빛이 적당하다. 빛이 너무 많을 경우 빛깔이 엷어지고 경우에 따라 잎이 타는 엽소현상이 발생하기도 한다. 빛이 너무 어두울 경우에는 잎자루가 길어지고 웃자라며 꽃이 잘 피지 않고 직립하는 모습을 띄기도 한다. 고온성 작물이므로 생육적온은 약 18∼30℃이고 야간온도는 약 17∼23℃이다. 가을 후에 흙을 건조시키면 13∼15℃온도에서 월동이 가능하다. 이보다 낮은 저온상태일 경우 스트레스를 받아 잎이 누렇게 변하고 회복하는데 오랜 시간이 걸린다. 저온피해를 받을 경우 오래된 잎이 붉어지는 현상이 일어나고 잎의 가장자리가 타들어가기도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