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 하이웨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한민국경부고속도로에 설치된 아시안 하이웨이 표지판

아시안 하이웨이(영어: Asian Highway Network, AH)는 아시아 32개국을 횡단하는 전체 길이 14만 킬로미터에 이르는 간선도로이다. 국제 연합아시아 태평양 경제 사회 위원회(Economic and Social Commission for Asia and the Pacific, ESCAP)에서 추진하고 있다. 1992년 ESCAP에서 승인한 아시아육상교통기반개발계획(Asian Land Transport Infrastructure Development, ALTID)의 세 축 중 하나로, 주로 기존의 도로망을 활용해 현대실크로드를 목표로 계획되고 있다. 외교 등 여러 문제가 얽혀 있어 실제 연결까지는 적지 않은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연혁[편집]

타이랏차부리 주에 설치된 아시안 하이웨이 2호선 표지판

아시안 하이웨이 계획은 아시아 지역에 국제 육상 교통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1959년 국제 연합에서 시작하였다. 1960년대에서 1970년대까지는 상당한 진척이 이루어졌으나, 1975년 재정적 지원이 중단됨에 따라 발전이 더뎌졌다. ESCAP는 1992년 ALTID의 승인 이후로 여러 개의 계획을 이끌고 있다.

2003년 11월 18일, 아시안 하이웨이 연결에 관한 정부간 협정이 채택되었다. 2004년 4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60차 ESCAP에서 아시안 하이웨이 연결에 23개국에서 조인하였고, 2007년 기준으로 28개국이 이 계획에 참가하고 있다.

아시안 하이웨이로 1호선은 도쿄를 출발해 동남아시아, 중앙아시아를 거쳐 불가리아 국경까지 연결될 예정으로, 동남아시아 국가들과 인도, 러시아 사이의 연결의 증진이 기대되고 있다. 도로를 완공하기 위해 현존하고 있는 도로들은 개선될 예정이다. 2007년 기준으로, 250억 달러가 투입되었다.

노선망[편집]

8개의 간선(AH1 ~ AH8)과 그밖의 지선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모든 노선을 합하면 55개가 된다. 대한민국-일본, 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를 잇는 구간은 해상 구간이어서 카페리로 연결될 계획인데, 대한민국일본을 잇는 구간은 한일 해저 터널도 논의가 되는 중이다.

간선[편집]

아시안 하이웨이의 전체 노선도
아시안 하이웨이 1호선 (AH1)
도쿄(Tokyo, 일본・기점), 후쿠오카(Fukuoka), (한일 해저터널 계획 백지화로 불투명) 부산(Busan, 대한민국 기점) , 서울(Seoul), 평양(Pyongyang), 베이징(Beijing), 창사(Changsha), 광둥(Gangdong), 하노이(Hanoi), 호찌민(Ho Chi Minh City), 프놈펜(Phnom Penh), 방콕(Bangkok), 양곤(Yangon), 임팔(Imphal), 다카(Dhaka), 콜카타(Kolkata), 뉴델리(New Delhi), 이슬라마바드(Islamabad), 카불(Kabul), 테헤란(Tehran), 앙카라(Ankara), 이스탄불(Istanbul), 카피쿨레(Kapikule, 터키・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2호선 (AH2)
덴파사르(Denpasar, 인도네시아・기점), 수라바야(Surabaya), 자카르타(Jakarta), 싱가포르(Singapore), 쿠알라룸푸르(Kuala Lumpur), 방콕(Bangkok), 치앙라이(Chiang Rai), 만달레이(Mandalay), 임팔(Imphal), 다카(Dhaka), 헤타우다(Hetauda), 뉴델리(New Delhi), 라호르(Lahore), 쿠에타(Quetta), 테헤란(Tehran), 코스라위(Khosravi, 이란・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3호선 (AH3)
울란우데(Ulan-ude, 러시아・기점), 울란바토르(Ulan Bator), 베이징(Beijing), 톈진(Tianjin), 상하이(Shanghai), 창사(Changsha), 쿤밍(Kunming), 치앙라이(Chiang Rai)・캬잉통(Kyaing Tong, 미얀마・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4호선 (AH4)
노보시비르스크(Novosibirsk, 러시아・기점), 홉드(Hovd), 우루무치(Urumqi), 카쉬(Kashi), 이슬라마바드(Islamabad), 라호르(Lahore), 카라치(Karachi, 파키스탄・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5호선 (AH5)
상하이(중국・기점), 난징(Nanjing), 시안(Xian), 란저우(Lanzhou), 우루무치(Urumqi), 알마티(Almaty), 비슈케크(Biskek), 타슈켄트(Tashkent), 아슈하바트(Ashkhabad), 투르크멘바시(Turkmenbasi), 바쿠(Baku), 트빌리시(Tbilisi), 이스탄불(Istanbul), 카피쿨레(Kapikule, 터키・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6호선 (AH6)
부산(Busan, 대한민국・기점), 함흥(Hamhung), 블라디보스토크(Vladivostok), 하얼빈(Harbin), 이르쿠츠크(Irkutsk), 노보시비르스크(Novosibirsk), 옴스크(Omsk), 첼랴빈스크(Chelyabinsk), 모스크바(Moscow), 크라스노예(krasnoe, 러시아・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7호선 (AH7)
예카테린부르크(Yekaterinburg, 러시아・기점), 첼랴빈스크(Chelyabinsk), 아스타나(Astana), 오시(Osh), 타슈켄트(Tashkend), 두샨베(Dushanbe), 카불(Kabul), 헤라트(Herat), 퀘타(Quetta), 카라치(Karachi, 파키스탄・종점)
아시안 하이웨이 8호선 (AH8)
토르피야놉카(Torfyanovka, 러시아・기점), 상트페테르부르크(Sankt-Peterburg), 모스크바(Moscow), 아스트라한(Astrakhan), 마하치칼라(Makhachikara), 바쿠(Baku), 테헤란(Tehran), 반다르이맘(Bandar Imam Khomeini, 이란・종점)

지선[편집]

아시안 하이웨이 정부간 협정[편집]

  • 아시안 하이웨이의 공식화와 제도적 기반마련을 위하여 2002년 제58차 ESCAP 총회에서 정부간 협정을 추진하기로 결정하였다.
  • 제50차 ESCAP 총회(2004년 4월, 상해)에서 서명후 2005년 7월 4일 발효되었다. 협정에 도로의 분류 및 설계기준을 정하여 회원국이 자국내 노선의 건설 및 개보수시 지켜야할 최소한의 기준과 지침을 제공하고 있다.
  • 동 협정에 의거하여 협정의 집행사항을 논의하기 위한 실무그룹이 구성되어 2005년 12월에 1차회의, 2007년 11월에 2차회의, 2009년 9월 등 매 2년마다 실무그룹회의가 개최되고 있다.

한국의 아시안 하이웨이[편집]

대한민국에서는 일본에서 동남아시아, 서아시아를 거쳐 불가리아까지 이어지는 AH1과 부산에서 러시아를 거쳐 조지아로 이어지는 AH6이 연결될 예정이다. 현재 AH1 노선은 번영로(부산 제1도시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를 통해, AH6 노선은 부산광역시도 제61호선, 7번 국도를 통해 연결될 예정이다.[1]

참가국[편집]

※알파벳 순. 괄호 안의 숫자는, 각국 고속도로의 연장 길이(단위 km, 총연장 14만1714km)

주석[편집]

  1. "경부고속도에 '아시안하이웨이' 표지판", 《머니투데이》, 2006년 6월 20일 11:00 작성.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