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 로디우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쌍용 로디우스 정측면
쌍용 로디우스 후측면

쌍용 로디우스(SsangYong Rodius)는 2004년 5월 11일에 출시한 쌍용자동차 최초의 대형 미니밴이다. 원 박스 카였던 이스타나와는 성격과 유형이 다르므로 실질적인 후속 차종은 아니다. 차명은 길(Road)과 제우스(Zeus)의 합성어이다. 1세대 체어맨후륜구동 플랫폼을 기반으로, 직렬 5기통 2,700cc 커먼레일 디젤 엔진과 메르세데스-벤츠의 T-Tronic 수동 겸용 5단 자동변속기 등 뉴 렉스턴의 파워 트레인이 탑재되었다.[1] 대한민국산 자동차로는 현대 라비타에 이어 두 번째로 센터 클러스터를 적용하였고, 9인승과 11인승으로 나뉜다. 경쟁 차종인 기아 카니발이 뒷문에 슬라이딩 도어를 채택한 것과 달리, 로디우스는 일반 승용차와 같은 스윙 도어를 채택하여 후방 안전성과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살렸고, 대한민국미니밴으로는 유일하게 풀 타임 4륜구동(TOD) 시스템도 선택할 수 있다. 2007년 7월 17일에는 범퍼와 라디에이터 그릴이 바뀌고, 사이드 가니시가 삭제된 뉴 로디우스가 출시되었다. 뉴 로디우스부터 TOD 사양은 수동변속기가 수출용만 생산되고, 후륜구동 사양의 경우 수동변속기는 2012년 7월 2일에 2,000cc 커먼 레일 디젤 엔진 및 파트 타임 4륜구동이 적용된 뉴 로디우스 유로가 출시되기 전까지 수출용만 생산되었다. 로디우스는 파격적인 디자인으로 인해 못생긴 차에 선정되기도 했다.[2] [3] 2011년 12월에 기존 2,700cc 커먼레일 디젤 엔진이 유로 5 배기가스 규정을 만족시키지 못해 생산이 잠시 중단되었고, 코란도 스포츠렉스턴 W에 장착되는 155마력의 e-XDi200 LET 2,000cc 커먼레일 디젤 엔진으로 교체되어 2012년 7월 2일에 뉴 로디우스 유로(기존 뉴 로디우스와 디자인 동일)라는 차명으로 생산이 재개되었다. 그 후 2013년 2월 5일에 페이스 리프트 차종인 코란도 투리스모가 출시되어 단종되었다.

제원[편집]

구분 로디우스
2.7ℓ XDi270 디젤
(2004년 5월~2007년 7월)
뉴 로디우스
2.7ℓ XDi270 디젤
(2007년 7월~2011년 12월)
뉴 로디우스 유로
2.0ℓ e-XDi200 디젤
(2012년 7월~2013년 2월)
전장
(mm)
 
5,125
5,220(범퍼가드 적용시)
5,130
전폭
(mm)
 
1,915
1,930(사이드 가니시 적용시)
1,915
전고
(mm)
 
1,820
1,845(루프랙 적용시)
축거
(mm)
 
3,000
윤거
(전, mm)
 
1,590
윤거
(후, mm)
 
1,580
승차 정원  9명
11명
11명
변속기  수동 5단
자동 5단
자동 5단 수동 6단
자동 5단
서스펜션
(전/후)
 
더블 위시본/멀티 링크
구동 형식  후륜 구동
4륜 구동
연료  디젤
배기량
(cc)
 
2,696 1,998
최고 출력
(ps/rpm)
 
165/4,000 155/4,000
최대 토크
(kg*m/rpm)
 
34.7/1,800~3,200
(이후 34.7/1,800~3,250으로 변경)
36.7/1,500~2,800
연비
(km/ℓ)
 
11.1(후륜 구동 수동)/
10.9(4륜 구동 수동)/
10.2(후륜 구동 자동)/
9.7(4륜 구동 자동)
10.3(후륜 구동 자동)/
9.7(4륜 구동 자동)
도심 12.5/고속 14.0/복합 13.2(후륜 구동 수동)/
도심 11.0/고속 13.4/복합 12.0(후륜 구동 자동)/
도심 10.5/고속 12.5/복합 11.3(4륜 구동 자동)

주석[편집]

  1. 쌍용 신차 '로디우스' 시판 돌입 경향신문, 2004년 5월 11일
  2. 쌍용 로디우스, 세계서 가장 못생긴 차 3위 세계일보, 2008년 9월 8일
  3. 쌍용 로디우스 등…'가장 못생긴 차' 50선 머니투데이, 2009년 11월 23일

외부 연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