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레시아의 헤드비지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성녀 헤드비지스
Hedwig of Andechs.jpg
과부
출생 1174년, 신성 로마 제국 바이에른
사망 1243년 10월 15일, 폴란드 실레시아
교파 로마 가톨릭교회
시성 1267년 3월 26일, 교황 클레멘스 4세
축일 10월 16일
수호 베를린, 브란덴부르크, 실레시아, 고아

실레시아의 헤드비지스(라틴어: Sancta Hedvigis, 폴란드어: Święta Jadwiga Śląska) 또는 안덱스의 헤드비지스(독일어: Heilige Hedwig von Andechs, 1174년 ~ 1243년 10월 15일)는 안덱스 가문 출신으로서 1201년부터 실레시아 공작 부인이었으며 1231년부터는 대폴란드의 공작 부인이었다. 또한 1232년부터 1238년까지 폴란드의 대공비였다. 가톨릭교회성녀이기도 하며, 축일은 10월 16일이다.

생애[편집]

헤드비지스는 안덱스의 베르톨드 4세와 그의 두 번째 아내 로크리츠의 아그네스의 딸로 바이에른 공국의 안덱스 성에서 태어났다. 헤드비지스의 첫째 언니 아그네스는 프랑스의 필리프 2세와 결혼하였지만 1200년에 혼인이 무효화되었으며, 둘째 언니 게르트루드는 헝가리의 엔드레 2세와 결혼하였으며 1213년에 살해당하였다. 여동생 마틸다(메히틸트)는 프랑코니아키칭엔에 있는 베네딕도회 수녀원에 들어가 수녀원장이 되었다.

공작 부인[편집]

미망인[편집]

시성[편집]

헤드비지스는 시토회의 지원자이자 헤드비지스의 증손자이기도 한 잘츠부르크의 라디슬라우스 대주교의 청원에 따라 시성 조사가 이루어졌으며, 1267년 교황 클레멘스 4세에 의해 성인으로 시성되었다. 헤드비지스는 실레시아와 안덱스 그리고 브로츠와프 대교구, 괴를리츠 교구주보성인으로 선포되었다. 로마 전례력에서 그녀의 축일은 10월 16일로 지정되었다. 17세기의 한 전설에 따르면, 헤드비지스가 로마로 순례를 떠나던 길에 오스트리아의 바드젤이라는 곳에 잠시 머물렀는데 그곳에서 그녀는 치유의 샘물을 뽑아 올리는 기적을 행했다고 전해진다. 따라서 오늘날까지도 그곳은 그녀의 이름을 간직하고 있다.

1742년 실레시아를 정복하여 합병한 프로이센의 프리드리히 2세 국왕은 1773년에 실레시아의 상류층 가톨릭 이민자들을 위해서 수도 베를린에 성 헤드비지스 대성당을 건립할 것을 명하였다. 성 헤드비지스 대성당은 오늘날 가톨릭 베를린 대교구주교좌 성당 역할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