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니 가브리엘 콜레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콜레트

시도니 가브리엘 콜레트(Sidonie-Gabrielle Colette, 1873년~1954년)는 프랑스의 여류소설가이다.

소녀시절의 회상을 엮은 일련의 소설 <클로딘 이야기>(1900-1903)로 데뷔하여 그 후 다난한 생활을 극복하면서 <푸른 보리>(1923), <암고양이>(1933), <지지(Gigi)>(1943) 등을 발표하여 상드 이후의 여류문학가라는 영예를 얻었다. 최대의 걸작은 연상의 여성과 미모의 젊은 정부(情夫)와의 애욕의 이야기를 묘사한 <셰리>(1920)라 하겠다. 콜레트의 작품은 모두 사랑의 비극을 테마로 삼아 전통적인 수법을 이어받은 심리소설이라 할 수 있고 여성 특유의 예민한 감각과 청신한 감수성으로 포착한 갖가지 자연의 정경과 애욕의 자태는 다채롭고 리듬감이 넘치는 문체와 융합하여 콜레트 특유(特有)의 관능적인 세계를 만들어내고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