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사회노동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페인 사회노동당 (Partido Socialista Obrero Español, 약자: PSOE)은 1879년파블로 이글레시아스(Pablo Iglesias)가 세운 사회 민주주의 정당이다. 스페인의 주류 정당 중 하나이다. 현재 스페인의 여당이며 유럽 사회당사회주의 인터내셔널에 속해있다. 사상적으로 사회민주주의 정당에 속한다. 대한민국에서는 '스페인 사회민주노동당'이라고도 부른다.

사회민주노동당은 에스파냐 노동 조합과 (UGT) 직접적으로 연계돼서 활동하고 있었으며, 수십 년 동안 당원이 되려면 UGT의 노조원이 되는 것이 필수였다. 1980년의 노동자 사회주의 당 통치 기간 동안 UGT는 당의 경제 정책을 비난하며 1988년 12월 14일 전체 파업을 일으키기도 했다.

사상[편집]

노동자 사회주의 당산업 혁명중 잉태된 신규 노동 계급을 대표하기 위하여 1879년 세워지게 되었고 자신의 이론적 위치를 유럽의 역사적 상황에 따라 맞춰 왔다. 1979년, 사무 총장 펠리페 곤살레스의 지도 하에 마르크스주의 정명제를 버리게 된다.

현재 유럽의 사회 민주주의 당과 발걸음을 같이 하고 있다.

주요 당원[편집]

노동자 사회주의당의 내부 용어[편집]

바론 (Barón, 남작) 
지역 지도자를 일컫는 용어이다. 이들은 상당한 권력을 지니며, 특히 자치 구역을 통치 할 경우 중앙 정부와 마찰을 자주 일으킨다. 바론 중에는 파스쿠알 마라갈리 (카탈루냐), 후안 카를로스 로드리게스 이바르라 (엑스트레마두라), 마누엘 차베스 (안다루시아)와 호세 보노 (까스티야-라 만차의 지도자였으나 현재 국방 장관이다). (엔리케 바론은 한 때 PSOE의 산업 장관이었으나 그의 성은 우연에 불과하다) 바론이라는 호칭은 공식적인 것은 아니고 정계에서 종종 쓰이며 이들의 강력한 권력을 의미한다.
콤파녜로 (Compañero) 
공산주의카마라다 (동지)와 비슷하다.
정파 (Corrientes, 코르리엔테스) 
타 정당과 마찬가지로 PSOE 내부에도 개인 또는 사상에 따른 정치적 경향이 존재한다. 역사적 정파 중에는 게리스타 파 (알폰소 게르라의 추종자), 부흥 파사회주의 좌파이 있다.

참고[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