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보보드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보보드니(러시아어: Свобо́дный)는 러시아 아무르 주의 도시이다. 북위 51° 42′ 동경 128° 00′  / 북위 51.700° 동경 128.000° / 51.700; 128.000에 위치해 있다. 2010년 러시아연방 인구조사에서 58,778명의 인구를 기록하였다.

1912년에 "알렉세예프스크"라는 이름으로 건설되었다. 러시아 혁명 이후에 스보보드니('자유로운')라는 이름으로 바뀌었고, 한국인들은 의역을 하여 "자유시"로 불렀다.[1] 1921년에는 자유시 참변(自由市慘變)이 일어났다. 1932년에는 바이칼-아무르 강제 노동수용소(Байкало-Амурский исправительно-трудовой лагерь, Бамлаг)가 들어서 1948년까지 운영되었다. 1935년 10월 당시 19만 3천명의 수용자가 있어 소련 최대의 수용소였으며, 1938년에 그것은 여러 개의 수용소들로 나뉘었다.[2]

주석[편집]

  1. 조한나, "7차 교육과정 한국근현대사 교과서의 자유시 참변 서술 연구", 성신여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07
  2. Байкало-Амурский исправительно-трудовой лагерь 틀:Ru icon

더보기[편집]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