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카미오칸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슈퍼 카미오칸데 (Super-Kamiokande, スーパーカミオカンデ, 정식 명칭은 슈퍼 카미오칸데 핵자 붕괴 실험, 혹은 줄여서 슈퍼-K)는 일본 기후 현 히다 시의 가미오카 광산에 있는 중성미자 검출 실험 연구소이다. 1998년 중성미자 진동에 관한 최초의 실험적 증거를 제시하여 중성미자에 미세하지만 질량이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1] 이것은 표준 모형을 넘어서서 오랫동안 입자물리학에서 알아내고자 하였던 중요한 문제였다.

주석[편집]

  1. Fukuda, Y., et al (1998년). Measurements of the Solar Neutrino Flux from Super-Kamiokande's First 300 Days. 《Physical Review Letters》 81 (6): 1158–1162. doi:10.1103/PhysRevLett.81.1158.

바깥 고리[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