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무엘 요세프 아그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슈무엘 요세프 아그논노벨상을 수상한 인물 또는 단체입니다.

슈무엘 요세프 아그논(히브리어: שמואל יוסף עגנון, Shmuel Y. Agnon, 1888년 ~ 1970년)은 이스라엘의 소설가이다.

생애[편집]

우크라이나에서 출생. 1907년 팔레스타인에서 《버림받은 아내들》을 발표하여 소설가로서의 지위를 굳혔다. 그의 소설은 히브리어로 모순덩어리의 세계를 날카롭게 표현했는데, 번역하기가 힘든 점이 있으나, 이미 많은 외국어로 번역되어 세계 여러 나라에서 읽히고 있다. 특히 유대 사람의 생활을 주제로 한 깊은 예술의 정신을 표현하여, 1966년 노벨 문학상을 받았다. 대표작으로 《신랑을 구함》, 《두려움의 날》, 《바다 한복판에서》 등이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