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로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가락국 수로왕
駕洛國 首露王
가락국의 초대 국왕
본명 김수로(金首露)
재위 42년 ~ 199년
왕후 허황옥(許黃玉)
모후 정견모주
전임자 (초대 군주)
다음 왕 거등왕
김수로왕의 무덤

수로왕(首露王, 42년?[1] ~ 199년, 재위: 42년 ~ 199년) 또는 김수로(金首露)는 가락국 시조이자 김해 김씨의 시조이다. 일명 수릉(首陵), 뇌실청예(惱室靑裔) 등으로 불리기도 한다.

신라 유리왕 19년(42년) 가락국 북쪽 귀지봉(또는 구지봉, 龜旨峰)에 하늘로부터 떨어진 6개의 금란(金卵)이 모두 변하여 6가야국의 왕이 되었다고 하는데 김수로도 그 가운데 하나로, 김해 김씨의 시조이다. 수장(首長) 구도간(九刀干)들이 왕으로 추대하였으며, 나라를 세워 가락국이라 하였다.

삼국사기삼국유사 가락국기에 의하면 하늘에서 내려온 6개의 황금 알 중 가장 먼저 깨어난 9척(약 2m[2])의 소년이 수로왕이 되었다고 하나, 신라최치원은 그가 정견모주라는 여성의 아들이었다고 한다. 전설에 의하면 150세 이상을 생존했다고 하나 이는 신빙성이 낮다.

생애[편집]

삼국사기》와 《삼국유사가락국기에 의하면 변한구야국에는 주민들이 각 촌락별로 나뉘어 생활하고 있었다. 그런데 42년 3월 부족장을 기다리는 구야국의 지도자들에게 "너희의 왕을 내려 보낸다"는 계시와 함께, "거북아 거북아 머리를 내놓아라. 그러지 않으면 구워서 먹으리"라는 노래를 부르라는 소리가 하늘에서 들려왔다. 하늘의 계시를 들은 부족장들은 가락국의 9간(干) 이하 수백 명이 김해의 구지봉(龜旨峰)에 올라가 하늘에 제사를 지내고 춤을 추면서 하늘에서 들려온 말대로 "거북아 거북아 머리를 내놓아라. 그러지 않으면 구워서 먹으리"라고 구지가(龜旨歌)를 불렀다.

부족 주민들의 수가 늘어나 노래소리가 커지자 하늘에서 빛이 나더니 곧 붉은 보자기에 싸인 금빛 상자가 내려오고, 그 안에 둥근 황금색 알 여섯 개가 들어있었다. 12일 후 이들 알에서 사내아이들이 태어났는데, 그 가운데 키가 9척이며 제일 먼저 알에서 깨어난 아이가 수로였다. 부족장들은 그를 6가야 중 수도이자 영토가 넓은 가락국의 왕으로 추대하여 주민들은 그를 가락국의 왕으로 받들었고, 또한 나머지 아이들도 각각 5가야의 왕이 되었다고 한다.

신라의 학자 최치원석이정전(釋利貞傳)에 따르면 가야산의 여신 정견모주(正見母主)가 하늘의 신(神)인 이비가(夷毗訶)에 감응하여 두 아들을 낳았는데 한 명은 뇌질주일(惱室朱日)이었고, 다른 한 명은 뇌질청예(惱窒靑裔)였다. 금관가야의 시조가 된 뇌질청예(김수로왕)는 여신 정견모주를 닮아 얼굴이 희고 갸름했으며 대가야의 시조가 된 뇌질주일(이진아시왕)은 이비가를 닮아 얼굴이 해와 같이 둥글고 붉었다고 한다. 이는 금관가야의 시조인 수로왕이 맏형이었다고 한 ≪가락국기≫에 전하는 금관가야 중심의 형제설화와는 대비되는 것이다.

석탈해와 재주를 겨룬 뒤 이겨 가락국의 왕 자리를 지켰고, 파사 이사금 때에는 실직곡국음즙벌국 사이의 영토 분쟁을 중재하였다.

부인은 마우리아 왕조의 공주 허황옥(許黃玉)이며, 189년까지 무려 156년 동안이나 살았다는 신화적 인물이다.[3] 수로왕은 허황옥을 태우고 온 15명의 아유타국 선원들에게 450필의 비단을 내렸는데 이는 대단히 많은 물량이며 또한 옷감 450필, 쌀 150섬을 싣고 움직일 수 있는 배를 이미 갖고 있었다는 것은 가야가 연안 항해뿐만 아니라 국제적인 뱃길도 꿰뚫고 있었다는 것을 보여준다. 또한 그러한 물량은 단순한 하사품이라기보다 교역 물량이라고 보는 것이 옳을 것이다. [4]

사후[편집]

532년 가락국이 신라 이사부에 의해 멸망하고 신라에 합병된 뒤 12대 왕 구형왕과 그 후손들은 신라에 투항하여 진골 귀족에 편입되었지만, 수로왕은 가야의 시조로 계속 받들어졌다. 15대 외손이 되는 신라 문무왕은 제관(祭官)을 임명하고 위전(位田, 位土田)을 하사해 수로왕릉을 관리하게 했으며, 능묘의 제례를 후손들이 주관하도록 하였다.

신라 종묘 편입 배경[편집]

문무왕 때 수로왕의 위패를 신라의 종묘에 봉향하고 제를 올린 적이 일시적으로 있었다. 문무왕은 김수로왕의 15대 외손에 해당된다. 이 설에 의하면 김유신 가(家)는 "구형왕 - 무력 - 서현- 유신"으로 이어지는 것이 아니라 "구형왕 - 세종 - 무력 - 서현 - 유신"으로 이어져 삼국유사삼국사기신라본기의 내용과 배치된다.[5]

《삼국유사》가락국기에는 문무왕이 외가의 조상인 가락국의 김수로왕 제사에 관한 교서를 내린 사실을 전하고 있다

가야국 시조의 9세손인 구형왕신라에 항복할 때에 거느리고 온 아들인 세종의 아들이 솔우공(김무력)이고, 그 아들인 서운(김서현)의 딸 문명왕후께서 나를 낳으셨다.[5] 때문에 시조인 수로왕은 나에게는 15대 조가 된다. 나라는 이미 없어졌지만 그 묘가 아직 남아 있으니 종묘에 합사하여 제사를 계속하도록 하라.[5]
 
— 《삼국유사》가락국기, 문무왕의 특별교서

《삼국유사》가락국기에 따르면 문무왕가야국의 태조 김수로왕을 신라 왕실의 종묘에 합사하도록 특별교서를 내리면서, 자신을 "구형왕 - 세종 - 김무력 - 김서현 - 문명왕후"로 이어지는 외가의 후손으로 칭하고 있다. 이에 따르면 김무력세종의 아들로 구형왕의 손자가 되는데, 이는 김무력구형왕의 아들, 세종의 동생으로 보는 통설과는 상반된다.

탄생 신화[편집]

삼국유사가락국기의 기록에 따르면, 3월의 재계일(齋戒日)에 구지봉(龜旨峰)에 9간(干:족장)들이 203명의 무리를 거느리고 모였을 때, 하늘로부터 “하늘이 나로 하여금 이곳에 새로 나라를 세워 다스리라 명하므로, 내가 거기로 내려가고자 한다”는 소리를 들었다. 그리고 6개의 황금알이 담긴 금합(金盒)을 받았는데, 몇 시간 뒤 그 알 속에서 나온 아기들이 6가야국의 왕이 되었으며, 그 중 가장 먼저 나와 ‘수로’라는 이름으로 불린 키가 가장 큰 인물이 김해김씨의 시조이자 금관가야의 건국자가 되었다는 신화이다. 특히 이 신화는 하늘의 신이 아도간(我刀干) ·여도간(汝刀干) 등 9족장들이 부족을 다스리는 부족(9간) 연합사회의 통치자로서 인간사회에 내려왔다는 것과, 인간사회가 그를 환영의 극치인 ‘춤과 노래’로 스스럼없이 맞아들여 왕으로 삼은 영신(迎神)신화라고 해석하고 있다.

가계[편집]

  • 아버지: 이비가(夷毗訶, 생몰년 미상) 또는 미상 - 정견모주설(正見母主設)과 난생설(卵生設)의 두 가지가 있다.
  • 어머니: 정견모주(正見母主, 생몰년 미상)
    • 동생: 이진아시왕(伊珍阿豉, 생몰년 미상)
    • 국왕: 수로왕(首露王, 42~199 재위:42~199
    • 왕후: 허황옥(許黃玉, 33~189)
      • 장자: 거등왕(居登王, ? ~253 재위:199~253
      • 며느리: 모정부인(慕貞夫人, 생몰년 미상) 천부경(泉府卿)
        • 손자: 마품왕(麻品王,馬品王, ? ~291 재위:253~291
      • 나머지 9명의 아들 중 2명은 허씨(許氏)의 선조가 되고, 7명은 하동칠불(河東七佛)이 되었다.
      • 딸 : 묘견공주(妙見公主), 삼국사기삼국유사에는 등장하지 않으나 수로왕허황옥에게는 1명의 딸이 있었다고 한다.
    • 처남 : 장유화상(長遊和尙)[6] 그가 가야에 불교를 전파했다 한다. 다른 이름은 보옥선인(寶玉仙人)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가락국 건국 설화에 따르면, 수로왕과 이진아시왕 등 6형제는 42년에 태어났다.
  2. 한나라때 1척은 약 23cm였다. 자(두산백과)
  3. [삼국유사 속 바다이야기] <7> 해양 강국을 이룩한 김수로왕
  4. 박기현 (2011). 《왕의 리더십(성공한 군주들이 들려주는 역사의 교훈》. 원앤원북스, 50쪽. ISBN 9788960602083 “김수로왕은 허황옥 왕후를 태우고 온 15명의 아유타국 선원에게 도합 450필의 비단을 내렸는데 이것은 대단히 많은 물량이다. 옷감 450필, 쌀 150섬을 싣고 움직일 수 있는 배를 이미 갖고 있었다는 것은 가야가 연안 항해가 아니라 국제적인 뱃길도 꿰뚫고 있었다는 것을 보여준다. 단순한 하사품이라기보다 교역 물량이라고 보는 것이 맞을 만큼 엄청난 양이다.”
  5. 역사 인물 편찬 위원회 지음, 불멸의 세월: 김유신 (출판사 역사디딤돌 | 2009) 188
  6. 허황옥을 수행하여 금관까지 온 그의 친정오빠로 함께 불상을 모시고 가야로 왔다.

바깥 고리[편집]

전 대
(초대)
제1대 가락국국왕
42년 ~ 199년
후 대
거등왕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