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선우 혁(鮮于爀, 1889년[1] ~ 1967년?[2][3][4])은 일제강점기에 활동한 한국의 독립운동가이다.

주석[편집]

  1. 사랑의소문…萬里길도지척 경향신문, 1962년 4월 20일 작성
  2. 집지어주고定着기금도 동아일보, 1966년 10월 5일 작성
  3. 『윤락의 응달』 벗어나 일어선 4.19 義擧 少女 동아일보, 1968년 3월 25일 작성
  4. 1966년까지 신문을 통하여 생존이 언급되어 있으며, 1968년 신문에서는 고인인 것으로 언급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