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양 J-31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선양 J-31
Shenyang J-31
[[파일:|300px]]
종류 스텔스 제공 전투기, 다목적 항공기
첫 비행 2012년 10월 31일
도입 시기 2020년 전 (예정)
현황 개발/비행 시험 중
주요 사용자 중국 인민해방군 공군

선양 J-31은 중국의 차세대 스텔스기로, J-20을 보조할 것으로 보인다. 시제기가 완성된 후 2012년 10월 31일 J-11 2대에게 호위를 받으며 첫비행에 성공했다.

개발[편집]

초기에는 J-60이란 이름으로 J-20보다 먼저 개발되어 중국 최초의 스텔스기가 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기술적으로 복잡하여 결국 취소되었으나 J-20보다 기동력이 우수하고 경량화가 가능하여 개발이 재개되었고 시제기가 완성, 초도비행에 성공했다.

평가[편집]

외국의 군사전문가들은 J-31이 F-35에 필적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J-31은 F-35가 F-22를 보조하는 것처럼 J-20을 보조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J-31은 이륙중량과 운동성이 미그-29와 미그-35와 동급일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정확한 성능은 알 수 없고, F-35에 필적할 지도 의문이다.

5세대 전투기[편집]

2013년 현재 5세대 전투기는 세가지로 분류된다.

디자인[편집]

이륙중량은 20톤으로, 러시아미그-29와 미그-35와 동급일 것으로 추정되며 J-20의 70% 크기이다. 그리고 RD-70 또는 그것의 중국 카피판인 WS-13 엔진이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전체적인 모습은 F-35와 비슷하여 F-35의 카피판이라는 말도 있다.

배치[편집]

J-31은 구형 J-7 전투기를 대체할 것으로 보이며, J-20은 J-8 전투기와 Su-27의 초기형을 대체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