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부샤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샤부샤부

샤부샤부(shabu-shabu)는 끓는 국물에 얇게 썬 고기, 야채, 해물 등을 데쳐 먹는 타이 요리이자 타이에서 전파된 일본 요리로, 일본어로써의 어원은 "살짝 살짝/찰랑 찰랑" 이라는 일본어 의태어라고 믿어진다. 일설에 의하면 샤부샤부는 타이에서 몽골로 전파되어 13세기 몽골칭기즈칸이 대륙을 평정하던 시절, 투구에 물을 끓이고 즉석에서 조달한 양고기와 야채를 익혀 먹던 야전형 요리에서 생겨났으며 그 후 일본에 전파되어 일본에서 현대적 요리로 정리하였다고 한다. 이러한 주장에 대해, 한국 음식 연구가들은 우리들의 전통 조리법에도 샤부샤부와 같은 형태의 음식이 있고 그것이 바로 샤부샤부의 원형이라고 주장한다. 그것은 토렴이라고 하는 방식이 바로 그것이다. 토렴은 밥이나 국수에 뜨거운 국물을 부었다가 따라내는 것을 여러 번 반복하여 데우는 일을 뜻하는 말이다. 토렴 요리 전문가들은 토렴은 삼국 시대 전쟁터에서 철로된 투구에 물을 끓여 아채와 고기를 익혀 먹거나 데워 먹은 데서 비롯되었다고 주장한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