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멧 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사멧 섬
아오 파이

사멧 섬(타이어: เกาะเสม็ด, Ko Samet)은 본토로부터 6.4km 앞바다의 타이 만내에 위치하는 타이의 섬이다. 라용 주에 속하고 주의 상징에도 그려져 있다. 1830년 무렵에 시인 순톤 푸가 사멧의 해안을 무대로 한 이야기 프라아파이마니를 저술해 유명해지게 되었다. 수도인 방콕으로부터 비교적 가까운 거리에 있기 때문에, 외국인 관광객 뿐만이 아니라 방콕 시민 등에게 매우 간편한 주말의 휴양지가 되고 있다.

사멧 섬은 대안의 반페이의 선착장으로부터 연락선으로 갈 수 있다. 소요 시간은 약 40분이다. 또 섬 전체가 타이의 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있어 섬에 들어갈 때는 국립공원 입장료로서 외국인 400바트, 타이인 40바트를 지불하지 않으면 안 된다.

사멧 섬은 수많은 아름다운 모래 사장이나 푸른 바다로 알려져 있고 섬내에는 많은 방갈로나 호텔, 레스토랑 등이 존재한다. 섬 북동부에 위치하는 핫사이깨우(다이아몬드 해변)가 선착장으로부터 가장 근처에 있고 선착장에서 대기하고 있는 송태우(Songthaew)를 이용하면 5분 정도로 이동할 수 있다. 또 도보로 이동해도 10분 남짓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