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트 찬드라 차토파디아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사라트 찬드라 차토파디아야(1876년-1938년)는 현대 인도의 벵골어 소설가로서 자연주의에 입각한 평이하고 사실적인 필치로, 현대 인도사회의 모순으로 괴로움을 받는 농민·여성 등의 모습을 깊은 동정으로 묘사하고 있다(<선생> <농촌 사회> <바라문의 딸> 등). 그 밖에 자서전적 소설에서도 <시리칸트> <방탕자(放蕩者)> 등 뛰어난 작품을 남기고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