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893년 시카고 세계 박람회에 출품되었던 비파

비파(琵琶)는 한국, 중국, 일본 등지에 퍼져 있는 발현악기로서 중국으로부터 널리 퍼져나갔으나 본래 중국의 악기는 아니고 서역에서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 한국의 비파는 향비파(鄕琵琶)와 당비파(唐琵琶)로 나뉜다. 한국에서 비파는 1930년대까지 많이 사용되는 악기였고 일제강점기 전까지만 해도 중국보다 한국에서 비파 음악이 더 발전했다고 한다. 하지만 1930년대 이후로 비파는 거의 명맥이 끊어졌다가 1988년 이성천 교수의 개량으로 부활했다.

종류[편집]

향비파[편집]

향비파는 타원형의 울림통과 곧은 을 지닌 5현의 비파이다. 거문고, 가야금과 함께 신라 삼현삼죽(三絃三竹)의 하나이다. 향비파는 고구려에서 서역으로부터 들여와 사용하다가 신라까지 전해진 것으로서 향비파라는 이름은 당비파와의 구분을 위해 붙여진 이름이다.

당비파[편집]

대체적인 모양은 향비파와 같지만 목이 구부러졌으며 현의 갯수도 4현인 비파이다. 남북국시대 때 중국으로부터 들여왔을 것으로 추정되나 정확한 문헌은 고려사문종 30년 때 기록에 처음 나타난다. 고려시대 때는 당악에만 사용되었으나 조선시대에 들어서 향악에서도 사용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