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 (건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콘크리트 블록을 쌓고 있는 건축현장

블록(영어: block, 문화어: 블로크)은 시멘트모래로 네모지게 만들어서 벽면 따위를 쌓는 데 쓰는 건축 자재를 말한다.

특징[편집]

압축력을 받는 담장, 벽체 등에 주로 쓰이는 건축 재료로, 자체 무게를 줄이고 단열 성능을 높이기 위해 중간 부분을 비워 둔다. 일정한 을 만들어 시멘트와 잔골재를 배합해 넣고 다져서 꺼내고 양생하는 공정으로, 대량생산과 보관이 쉬워 건축 기본자재로 많이 쓰인다.

용어[편집]

보통 시멘트, 콘크리트로 만든 직육면체 블록이라는 뜻으로 시멘트 블록, 콘크리트 블록으로 부르기도 한다.

일본어투 낱말로 부로크,보로꾸, 브로꾸 등으로도 부르는데, 일본어인 부롯쿠(일본어: ブロック), 콩쿠리토부로쿠(일본어: コンクリートブロック)에서 들어온 말로 2005년 국립국어연구원이 출판한 일본어투 용어 순화 자료집에 수록되어 있다.

규격[편집]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 규격은 보강근을 삽입하는 속빈 부분을 갖고, 블록 벽체로 외력을 부담하는 것을 말한다.[1]

  • 기본 블록: 길이 390 mm, 높이 190 mm, 두께는 각각 190 mm, 150mm, 100 mm가 있으며 표준명은 속빈 콘크리트 블록(영어: Hollow concrete blocks)으로 KS F4002에 규정되어 있다.
  • 이형 블록: 반토막 블록, 모서리용 블록, 가로근용 블록 등 그 밖의 용도에 따라 모양이 다른 블록

미국[편집]

미국의 일반적인 콘크리트 블록 규격은 16×8×8 in (410×200×200 mm)이나, 실제 크기는 줄눈 몰탈을 넣기 때문에 약 3/8 in (9.5 mm) 정도 작다.

영국, 아일랜드[편집]

영국아일랜드는 몰탈 줄눈 부분을 제외하고 보통 440×215×100 mm (17×8.5×3.9 in) 규격을 쓴다.

뉴질랜드[편집]

뉴질랜드는 몰탈 줄눈 부분을 제외하고 보통 390×190×190 mm (15×7.5×7.5 in) 규격을 쓴다.

기타[편집]

  • 표면살(영어: face shell): 속빈 부분을 갖는 블록 개체의 바깥살 부분
  • 중간살(영어: web): 속빈 부분을 갖는 블록 개체의 내부에 속한 살 부분

콘크리트로 만든 직육면체 모양의 건설자재를 통틀어 블록으로 부르기도 한다. 그런데 벽돌은 영어로 브릭(영어: brick)으로 부른다.

주석[편집]

  1. 한국콘크리트공업협동조합연합회 〈한국산업규격 속빈콘크리트블록〉. 2012년 5월 20일에 읽어봄.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