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리아의 언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불가리아의 언어
공용어 불가리아어(>85%)
주요 소수 민족의 언어 터키어, 로마니어, 아로마니아어
주요 교육 외국어 러시아어 (35%)
영어 (23%)
독일어 (12%)
프랑스어 (9%)

불가리아의 공용어는 불가리아어이다. 불가리아어는 2007년 1월 1일부터 유럽 연합의 23개 공용어의 하나로서 인정된 동안에 키릴 문자로 표기된 첫 번째언어이자 유일한 언어이다. 유럽 연합의 공식적인 신문은 인쇄되고 있고 키릴 문자로 인쇄되고 있다[1]. 불가리아어 외에 불가리아어의 몇개 지방에서 중요하고 보급된 언어는 터키어 또한 가지고 있다(불가리아 터키인구의 63.7%가 살고 있는 커르잘리 주, 라즈그라드 주, 터르고비슈테 주, 슈멘 주, 실리스트라 주, 도브루치 주, 루세 주부르가스 주에서)[2].

불가리아 인종상의 그룹들과 그들의 언어, % (2011년)
인종상그룹
인구상의 부분
모국어
불가리아어 터키어 로마니어 루마니아어 러시아어 우크라이나어
불가리아인 84,8 99,4 0,3 0,1 0,01 0,07 0,005
터키인 8,8 3,2 96,6 0,002
집시 4,9 7,5 6,7 85,0 0,6 0,005
러시아인 0,15 1,9 0,08 96,8 0,2
우크라이나인 0,03 1,9 24,3 72,5

불가리아어는 불가리아 인구의 85.2%가 모국어로 사용하고 있다. 터키어는 9.1%, 로마니어는 4.2%, 러시아어는 0.23%, 아로마니아어는 0.08%, 루마니아어는 0.08%, 그리스어는 0.05 %, 블락스 방언은 0.03%, 우크라이나어는 0.03%, 마케도니아어는 0.02%, 타타르어는 0.02%, 아랍어는 0.02 %, 히브리어는 0.002%가 사용하고 있다.

불가리아의 외국어들[편집]

프랑스어[편집]

19세기중반부터 20세기중반까지 불가리아에서 가장 인기있었던 외국어로 프랑스어였다.

독일어[편집]

러시아어[편집]

1946년부터 1989년까지 불가리아 인민 공화국에서 가장 크게 중요한 외국어로 러시아어였다. 현재 거의 모든 불가리아인(1975년까지 태어났던)은 나쁘지 않게 러시아어로 전부 알고 있다. 불가리아에서는 학교에서 러시아어의 철저한 교수가 유지되었다.

영어[편집]

1989년 11월 10일이후와 특히 불가리아의 NATO가입(2004년 4월 20일) 및 EU(2007년 1월 1일)가입 이후 불가리아에서 가장 중요하고 보급된 외국어로 영어이다.

주석[편집]

  1. Комисар Орбан: Българският език се интегрира успешно като официален език на ЕС, Брюксел, 25 май 2007 г. (불가리아어)
  2. 2011년 불가리아 인구 공식 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