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양군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북양군의 훈련 모습

북양군벌 (중국어 정체: 北洋軍閥, 병음: běiyáng jūnfá)은 청조 말기 중국 공화정 초기 등장한 현대식 군사집단으로 약 30년 이상 중국을 지배한 군사 세력을 말한다. 리훙장의 강력한 북양군(北洋軍)에서 출발해 위안스카이를 거치면서 분열하여 중국을 지배하였다.

기원[편집]

북양군의 기원은 태평천국의 난이후 부각된 리훙장안후이 성 군대이다. 태평천국의 난을 진압하고 북양대신에 오른 리훙장은 그의 군대를 현대화하고 함대를 제조하여 이른바 북양군과 북양함대로 키웠고 이것이 청일 전쟁을 거치면서 중국에서 가장 강력한 군대로 성장했다.

1901년 리훙장이 죽고 그의 자리는 위안스카이가 대신했는데 바로 이 위안스카이가 바로 북양군의 실질적인 주인되며 그의 부하들이 나중에 중국 군벌로 성장하게 된다. 위안은 청나라의 구식 군대를 현대화하는 데 박차를 가하고 허베이 성을 중심으로 세력을 키웠고 중간에 잠시 군권을 박탈당했으나 다시 복권된다.

1911년 신해혁명이 발발하자 위안은 반란을 진압한다는 명분으로 북양군을 이끌고 베이징을 점령하여 청나라의 군권을 장악했고 쑨원과 타협하여 중화민국의 초대 대총통의 자리에 오른다. 그러나 위안이 다시 공화제를 부인하고 전제군주국으로 돌아갈 조짐을 보이자 각지에서 반발하고 북양군내에서도 몇몇 계파가 반발했다. 쑨원 등 공화파는 그 남방의 군벌 등과 연합해 그에 대항하고자 했다.

북양군의 분열[편집]

1916년 위안스카이가 죽자 북양군은 다음의 3대 계파로 분열했다.

군벌이름 출신지 대표인물
안휘 군벌 안후이 성(安徽省) 돤치루이(段祺瑞)
직예 군벌 즈리(直隸)
(현재의 허베이)
펑궈장(馮國璋)
봉천 군벌 펑톈(奉天)
(현재의 랴오닝, 만주)
장쭤린(張作霖), 장쉐량

각 군벌 계파는 모두 자체적인 부대로 무장하고 지방각자의 출신지에 할거하면서 중앙 베이징 정부에 대한 통제권을 쟁탈하기 위하여 끊임없이 분쟁을 일으켰다. 각 군벌의 이합집산에 따라 중앙정부의 내각도 교체되기 일수여서 1916년 부터 1928년 사이 총 38차례의 내각 개편이 있었다. 이러한 군벌의 군웅할거는 일본과 서양 제국주의자들의 이권개입, 불평등 조약과 맞물려 중국을 더욱 혼란스럽게 하고 외침을 가속화시켰다.

각 군벌들은 외세를 등에 업고 자신의 힘만 키우는 데 혈안이 되어 있었다.

북벌과 통일[편집]

1924년 쑨원은 중국에서 전제 군벌을 몰아내고 혁명을 완수하는 데에는 군사력이 필요함을 절실히 느끼고 광저우에서 제1차 국공 합작을 주창, 소비에트 연방소련군의 도움으로 황푸군관학교를 설립하고 국민혁명군을 조직하였다.

1926년 장제스가 이끄는 국민혁명군은 군벌 타도를 위한 북벌에 출정하였다. 국민혁명군은 군벌의 폭정에 신음하던 민중의 절대적인 지지와 중국 공산당의 도움으로 직례 군벌, 안후이 군벌을 차례로 붕괴시켰다. 베이징은 다시 국민당 정부의 손으로 돌아왔고 1928년 펑톈군벌인 장쉐량도 만주에서 일제에 밀려 장제스에게 의탁함으로 북양군벌의 할거 혼란시대는 끝나고 중국은 통일되었다.

참고 서적[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