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성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벽성군
DPRK2006 Hwangnam-Byoksong.PNG
현황
면적 448.68km²
총인구 90,753[1]명 (2008)
1개
21개
군청
소재지 벽성읍

벽성군(碧城郡)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황해남도 남부에 있는 이다.

지리[편집]

서쪽은 태탄군옹진군, 남쪽은 강령군, 동쪽은 해주시신원군, 북쪽은 신천군으로 둘러싸여 있다. 동남쪽으로 강령군과 해주시 사이에 황해와 면해 있다.

해주만을 둘러싸고, 중앙에 해주시가 자리잡고 있는 형세였으나 현재는 많은 지역이 분리되어 해주만의 끝만 둘러싸고 있다.. 군의 북부 일대는 수양산맥이 동서로 길게 뻗어 운달산(雲達山, 581m), 중앙에 수양산(首陽山/雲留峯, 945m), 서부에 달마산(達磨山, 596m) 등 여러 고산준봉이 솟고 남사면에 동서 약 30㎞의 대단층애를 보이며 해안에 연하여 4~10㎞ 너비의 해안평지가 있고, 동쪽의 화양강, 서쪽의 광탄천을 비롯하여 어사천·읍천·신광천·취야천 등이 각각 유역에 충적평야를 이루고 있다. 해안은 리아스식 해안으로 동부에 청룡반도, 서부에 장상(掌狀)의 동강반도의 돌출로 해주만이 깊숙이 만입하고 만구의 끝에 위치한다.

역사[편집]

본래 마한의 영역에 들어 있다가 삼국 시대에 들어와서 백제의 영역이 되었다. 313년(미천왕 14)부터는 고구려에 소속되어 내미홀군(內米忽郡) 또는 지성(池城)·장지(長池)라고 불렸다. 신라 시대 757년(경덕왕 16)에 폭지군(瀑池郡)으로 개칭되었다. 해주라는 지명은 고려 태조가 이 군의 남쪽이 바다에 임하였다고 하여 내려주었다고 전한다. 조선 시대에 들어와 1616년(광해군 8) 해옥사건(海獄事件) 때문에 군으로 강등되었는데, 이때 벽성이라 부르게 되었다. 갑오개혁 이후 해주군에 속해 있었다.

조선총독부령 제296호
구 행정구역 신 행정구역
벽성군 서석면 읍청리, 동양리, 율동리 해주부 일부
  • 1945년 9월 2일 : 미국과 소련이 38선을 경계로 한반도를 분할 점령함으로써 내성면·일신면·추화면·청룡면·동강면·송림면·해남면과 영천면의 일부를 제외한 벽성군 전 지역이 소련군정 관할 아래 들아갔다.[4]
  • 1945년 11월 4일 미군정이 38선 이남의 황해도 지역를 경기도에 편입하면서 남측의 벽성군이 폐지되었다.[4][5]
군정법률 제22호 시도직제
구 행정구역 신 행정구역
황해도 벽성군 내성면(영천면 합면), 일신면, 추화면, 청룡면 경기도 연백군 일부
황해도 벽성군 동강면, 송림면, 해남면 경기도 옹진군 일부

행정 구역[편집]

2000년 1월 현재 행정구역은 1읍(벽성읍)과 21리(내호리, 도현리, 대성리, 룡정리, 백운리, 사현리, 상림리, 서원리, 석담리, 석동리, 장현리, 장천리, 죽천리, 통산리, 쌍암리, 안곡리, 옥정리, 원평리, 월봉리, 월현리, 남창리)로 이루어졌다.

산업[편집]

농산물로 쌀·밀·조·두류·소·돼지·고치 등 생산이 많고, 광업으로는 해주광산(大車面)의 금·은광, 소연평도의 티탄철·자철·침철광 등이 저명하고 제조업으로는 취야의 정미·양조업, 해주 부근의 도자기 공업 등이 있다.

군내 상업은 청단·취야·지경·죽천·온천·통산·충암(忠岩) 등 7개 정기시(定期市)를 통하여 상품 거래가 행해지고 그 중 취야·온천은 도내 5대 시장에 드는 큰 시장이다.

주석[편집]

  1. 조선중앙통계국,2008년 인구 조사,2009년.
  2. 조선총독부령 제196호 (1938년 9월 27일)
  3. 조선총독부령 제296호 (1943년 9월 29일)
  4. 황해도 벽성군의 지도, 이북5도위원회
  5. 군정법률 제22호 시도직제 (1945년 11월 3일)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