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 드 주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벨 드 주르 (Belle de Jour) 는 영국의 전직 콜걸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의 필명으로, 2009년 11월 선데이 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그녀는 자신의 본명이 브룩 매그넌티(Brooke Magnanti) 이며 브리스톨 아동보건연구소의 신경독물학 및 암 전문 연구원이라고 밝혔다.[1] 그녀는 대학원 박사과정 재학시 생활비를 충당하기 위해 성매매에 몸을 담았다고 한다. 그녀의 블로그와 책은 빌리 파이퍼가 주연한 텔레비전 드라마 《런던 콜걸, 벨》로 제작되어 한국에서 방영되기도 했다.

주석[편집]

  1. Gallagher, Paul. Scientist announces that she is call girl and blogger Belle de Jour, The Guardian, 2009년 11월 1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