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트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발트족(라트비아어: balti, 리투아니아어: baltai)은 라트비아, 리투아니아의 주요민족이다. 일부는 폴란드, 독일, 러시아, 에스토니아, 영국, 미국, 캐나다, 남아메리카,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오스트레일리아, 스웨덴, 카자흐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타지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지로도 건너갔다.

주민[편집]

발트족은 인도유럽어족의 발트족에 속하는 라트비아인리투아니아인으로 나뉜다. 원래 더 많이 있었지만 다른 민족에 동화되어 사라졌다. 라트비아인과 리투아니아인들은 슬라브 민족에 언어적으로 가깝다. 한편 에스토니아인들은 발트 3국에 살지만 언어적으로 핀족에 가깝다.

생활[편집]

소가족제가 기본이나 라트비아의 일부에서는 대가족제, 장자상속제 등 동슬라브족과 유사한 점도 많다.

역사[편집]

문화[편집]

리투아니아는 가톨릭을 주로 믿으며 라트비아는 종교가 없거나 개신교를 믿는다. 목조 ·호박 ·직물 ·편물 등은 세계적으로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