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터 크리스탈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발터 크리스탈러(독일어: Walter Christaller, 1893년 4월 21일 ~ 1969년 3월 9일)는 1933년에 첫 발표된 중심지이론 분야에 주요한 기여를 한 독일지리학자였다.[1] 독일에서 그의 이론은 인정을 받지 못하였지만, 1941년에 그의 이론이 미국에 소개되면서 중심지이론은 전 세계로 알려지게 되었다.[2] 대한민국에서는 그의 저서 《남부독일의 중심지》는 《중심지이론-남부독일의 중심지》라는 제목으로 2008년에 출간되었다.

주석[편집]

  1. Christaller, Walter (1933): Die zentralen Orte in Süddeutschland. Gustav Fischer, Jena.
  2. 두산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