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라그로스 카브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밀라그로스 카브랄
Milagros Cabral De La Cruz

Milagros Cabral.jpg
개인 정보
출생일 1978년 10월 17일(1978-10-17) (35세)
출생지 도미니카 공화국 산토도밍고
신장 181cm
체중 64kg
포지션 레프트
출신 학교
Colegio Pitagoras
소속팀
연도 소속팀 출장수

1997 - 1998
1998 - 1999
2001 - 2002
2002 - 2003
2001 - 2003
2003 - 2004
2004 - 2005
2005
2006
2006 - 2007
2008
2008 - 2009
2009
2009 - 현재

일본 파이오니어 레드윙스
이탈리아 마르시 팔레르모
스페인 다메사 데 부르고스
스페인 우니베르시다드 데 부르고스
도미니카 공화국 로스 카초로스
이탈리아 볼레이 모데나
러시아 사모로도크 하바로브스크
도미니카 공화국 로스 카초로스
푸에르토리코 레오나스 데 폰세
스페인 이까로 알라로
푸에르토리코 핀킨 데 꼬로살
대한민국 구미 한국도로공사 EX
푸에르토리코 핀킨 데 꼬로살
대한민국 구미 한국도로공사 EX

 
 
 
 
 
 
 
 
 
 
 
28
 

국가대표팀
2004
2009
아테네 올림픽
월드그랑프리 배구대회

밀라그로스 카브랄 데 라 크루스(Milagros Cabral De La Cruz, 1978년 10월 17일 도미니카 공화국 산토도밍고 ~ )는 도미니카 공화국의 전 여자 배구 선수이며, 스파이크 높이는 308cm, 블로킹 높이는 305cm이다. KOVO에는 "밀라"라는 선수명으로 등록되어 있다.

약력[편집]

밀라그로스 카브랄은 1997년일본 파이오니어 레드윙스에 입단하며 그녀의 외국 선수 생활을 시작하였다. 이후 그녀는 1998년이탈리아의 마르시 팔레르모, 스페인의 꼰스트루시오네스 다메사 데 부르고스 클럽과 우니베르시다드 데 부르고스에서 2001년부터 2003년까지 활약하였다. 이후 이탈리아 리그와 러시아 리그, 푸에르토리코 리그, 자국 리그에서 선수 생활을 하였다.

2003년에 그녀는 팬 아메리칸 컵에 출전하여 우승에 기여하였고, 2004년 아테네 올림픽에 국가 대표로 출전하였다. 이후 2008년까지 각종 챔피언십 대회에서 다수의 금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하였다. 10세 연상의 변호사인 남편을 두고 있는 주부 선수이기도 하다.[1]

그녀는 2008년 10월에 한국도로공사에 입단하였다. IBK 기업은행컵 양산 프로배구에는 모국인 도미니카 공화국 국가대표 경기 때문에 출전하지 않았으나 정규 리그가 시작되면서 눈에 띄는 활약을 펼쳤고, 총 774득점을 기록하며 득점상을 수상하였다. 그녀가 역대 최고 개인 득점 기록을 세우며 득점상을 따게 되면서 소속팀 한국도로공사는 2006~2007시즌 레이첼 반 미터와 2007~2008 시즌 한송이에 이어 3연속 득점상 수상자를 배출하는 기쁨도 안았으나,[2] 디시인사이드 배구 갤러리에서는 그녀에게 집중되는 토스 때문에 그녀의 활약을 높게 평가하면서도 소속팀의 주 공격수에 대한 지나친 편중 현상을 문제점으로 제기하기도 했다. 도로공사는 3시즌 연속으로 주공격수에게 높은 점유율을 기록할 정도로 편중 현상이 심했고, 이 때문에 많은 공격을 소화하는 공격수들은 시즌이 끝난 후 부상으로 수술을 받기까지 했다. 실제로 KBS N sports박미희 배구 해설 위원은 이른바 "몰빵"(이것은 특정인이나 특정 대상에 지나칠 정도로 편중되는 현상을 이르는 신조어이다)이라는 표현을 쓰며 그녀에 대한 지나친 편중 현상을 비판하기도 했다.

2012년 하계 올림픽에 참가한 후 현역에서 은퇴했다.

수상 경력[편집]

참조 문서[편집]

  1. ‘펄펄 나는’ 밀라그로스 “한송이 공백 걱정말라” 《한겨레》 2008년 11월 27일
  2. 도로공사 밀라, '득점 여왕' 등극 《조이뉴스》 2009년 3월 24일 22:08, 2009년 3월 29일 1:24 확인

연결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