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치 스즈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미우치 스즈에(美内すずえ, 1951년 2월 20일[1] ~)는 일본만화가이다. 대표작으로는 《유리가면》, 《요귀비전》 등이 있다.

경력[편집]

1967년 16세의 나이에 산과 달과 아기 너구리(山の月と子だぬきと)라는 작품으로 데뷔했다.[2] 1976년 하나토유메유리가면을 연재하기 시작했고 동 만화로 1995년 일본만화가협회상 우수상을 수상했다.[2] 1982년에는 《요괴비전》으로 제6회 고단샤 만화상을 수상했다.[2] 유리가면은 잦은 연재 중단으로 연재 개시 후 30년 이상 지난 지금까지도 미완의 작품으로 남아 있다. 미우치는 우주신령을 믿는 신흥종교 O-EN NETWORK를 결성하면서 만화 작업을 중단했으나, 2008년 3월부터 다시 작품을 그리기 시작했다.[3]

주석[편집]

  1. 미우치 스즈에 네이버 인물 정보
  2. 미우치 스즈에 공식 홈페이지 (일본어). 2012년 6월 3일에 확인.
  3. 박진희. "순정만화의 고전을 무대로 옮긴 뮤지컬 ‘유리가면’", 《파이낸셜 뉴스》, 2010년 11월 9일 작성. 2012년 6월 3일 확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