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일 방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미사일 방어(MD: Missile Defense)는 공격해오는 미사일들을 탐지, 추적, 요격, 파괴하는 무기 시스템 또는 무기 개발 프로그램 또는 기술을 일컫는 용어지만, 아직 의미가 확정된 용어가 아니기에, 정확한 뜻은 바뀔 수 있다.

미국에서 처음 이 용어가 등장했을 당시의 뜻은 "핵탄두를 갖춘 대륙간 탄도 미사일 방어"를 의미했으며, 현재도 종종 이 뜻으로 쓰이고 있다. 그러나, 지금은 단거리 재래식 전술(Tactical) 또는 전역(Theater) 미사일들에 대한 방어도 포함하는 뜻으로 사용된다. 가장 자주 쓰이는 의미로, 탄도탄 요격 미사일로 방어하는 것을 의미한다. 그러나 요격미사일로 방어하는 것만은 아니며 대표적으로 항공기 탑재 레이저가 개발중에 있다.[출처 필요]

역사적으로, 미사일 방어는 대공 시스템의 일부분이었다. 역사적으로 미국의 미사일 방어 책임은 미국 육군에 있었다. 그러나 최근에는 미국 해군공군도 자체적으로 미사일 요격 시스템을 개발중이다.[출처 필요]

미사일 방어 분류[편집]

미사일 방어는 여러가지 특징에 의해 분류될 수 있다: 적 미사일의 유형/사거리에 따른 분류, 적 미사일의 비행단계에 따른 분류, 외기권인가 대기권인가에 따른 분류 등이 있다.

적 미사일의 유형/사거리에 따른 분류[편집]

세가지로 나뉜다. 전략(strategic) , 전구 (theater), 전술 (tactical). 각각 고유한 요격에 필요한 사항들이 있다. 그러므로 한 요격 시스템은 다른 종류의 적 미사일에는 대응하기 힘들다. 그러나 종종 요격능력은 서로 겹쳐지는 경우도 있다.

  • 전략 미사일 방어 (Strategic missile defense): 초속 7 km/s (15,700 mph) 정도로 날아오는 장거리 ICBM을 요격한다. 현재 실전배치중인 시스템: 모스크바를 방어하는 러시아 A-135 시스템, 미국의 지상 발사형 중간비행단계 방어 (GMD: Ground-Based Midcourse Defense) 시스템. 방어하는 범위는 러시아는 지역방어가 되며, 미국 것은 국가방어가 된다.
  • 전구 미사일 방어 (Theater missile defense): 약 초속 3 km/s (6,700 mph) 정도의 속도로 날아오는 중거리 탄도 미사일을 방어한다. "전구 (theater)"는 반경 수백 킬로미터의 군사작전 지역을 말한다. 종말비행단계 고고도 지역 방어(THAAD: 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 항공기 레이저, 이지스 BMDS가 있다.
  • 전술 미사일 방어 (Tactical missile defense): 초속 1.5 km/s (3,400 mph)이하로 날아오는 단거리 탄도 미사일을 요격한다. 사거리는 보통 20-80 km (12-50 miles) 정도이다. 현재 실전배치중인 전술 미사일 방어 시스템: 패트리어트 미사일.

적 미사일의 비행단계에 따른 분류[편집]

탄도 미사일은 그 비행특성상, 세가지 비행단계를 거친다: 초기단계(boost phase), 중간단계(midcourse phase), 최종단계(terminal phase).

  • 비행중간단계(Mid-course phase):
  • 지상 발사형 중간단계 방어 (GMD: Ground-Based Midcourse Defense)
  • 이지스 BMDS
  • 다탄두 요격체 (MKV: Multiple Kill Vehicle (원래는 소형 요격체(Miniature Kill Vehicle)였다.)

외기권, 대기권에 따른 분류[편집]

미사일 방어는 대기권과 외기권의 두 영역에서 가능하다. 대부분의 탄도 미사일은 대기권과 외기권을 드나든다. 따라서 두 공간에서 요격이 가능하다. 각 영역에 따라 장단점이 있다.

  • 대기권 탄도탄 요격 미사일들은 대개 짧은 사거리를 가진다. 장점: 물리적으로 작고 가볍다. 이동배치하기 쉽다. 대기권 요격에는 balloon 타입의 기만기가 작동하지 않는다. 단점: 사거리가 제한적이다. 방어지역범위가 제한적이다. 공격해오는 탄두를 추적하는 시간이 제한적이다. 예제: 패트리어트 미사일.
  • 외기권 탄도탄 요격 미사일들은 대개 장거리 미사일이다. 장점: 오랜 추적시간이 가능해 더 오랜 판단시간을 확보할 수 있다. 더 소수의 요격 미사일로 더 넓은 범위의 지역을 방어할 수 있다. 단점: 미사일이 더 커지고 무거워진다. 이동배치 하기가 더 어렵다. 기만체를 식별해 낼 수 있어야 한다. 예제: GMD(Ground-Based Midcourse Defense).

THAAD와 같은 미사일은 대기권, 외기권 모두에서 요격할 수 있다.

역사[편집]

1950년대와 1960년대에는, 미사일 방어는 전략 (핵)미사일에 대한 방어를 의미했다. 기술은 대부분 적 미사일의 발사시점을 탐지하고, 다가오는 탄도 미사일들을 추적하는 것에 중점을 두었다. 그러나 실제 그 미사일에 대한 방어능력은 제한적이었다.

1960년대 후반에 들어서야 제한된 탄도탄 요격이 가능할 정도로 기술이 성숙했다. 최초로, 이 탄도탄 요격 미사일들은 핵탄두를 장착했다. 요격 정확도가 낮기 때문에 핵탄두를 사용했다. 레이저가 요격수단으로 고려되기도 했다. 그러나 대기권 굴절문제와 파괴시키기에는 너무 단단한 탄두라는 점 등 다양한 문제점 때문에 포기되었다.

1950년대와 1960년대에 걸쳐서, 미국은 나이키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것은 원래는 적 폭격기를 겨냥한 방공 프로그램이었는데, 후에는 적 탄도 미사일의 요격으로 바뀌었다.

1950년대, 미국의 첫 탄도탄 요격 미사일 시스템은 나이키 허큘리스였다. 이것은 적의 탄도 미사일(ICBM은 아닌)을 요격하는 제한적인 능력을 가지고 있었다. 이것은 나이키 제우스로 이어졌다. 나이키 제우스는 핵탄두를 장착하고서 적 ICBM을 요격할 수 있었다. 그러나 나이키 제우스는 다른 제한사항들로 인해 실전배치되지는 못했다. 어쨌건, 1960년대 초반까지 나이키 제우스는 히트투킬이 가능한 최초의 탄도탄 요격 미사일이었다.

나이키 방공 시스템에 단거리인 스프린트 미사일이 추가되어서 제우스 미사일이 보강되었다. 이것을 "나이키 X"라고 불렀다. 이 시스템은 큰 출력의 레이더와 컴퓨터로 구성되었다.

Nike-X 프로그램은 센티넬 프로그램으로 재명명되었다.

이 프로그램의 목표는 주요 미국 도시들을 제한적인 ICBM 공격으로부터 방어하는 것이었다. 특히 중국을 겨냥한 것이었다.

소련탄도탄 요격 미사일 시스템을 1966년 모스크바 근처에 실전배치했다. 이것은 ICBM 기지 근처에 위치했다. 시스템은 여러번 업그레이드 되었고, 현재까지도 작전운용중이다.

1967년, 미국은 12개의 ICBM 기지들을 방어하기 위한 탄도탄 요격 미사일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냉전 종식[편집]

1990년대 후반과 2000년대 초반에, 순항 미사일에 대한 방어가 부시 행정부의 이슈가 되었다.

2002년에, 조지 부시 대통령은 ABM 협약의 일방적 탈퇴를 선언하였다. 이로 인하여 미사일 방어국에서 추진하는 탄도탄 요격 미사일(ABM) 시험과 개발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되었다.

2006년 현재, 미국은 제한적인 작전이 가능한 탄도탄 요격 미사일 시스템을 알래스카에 실전배치하였다. 시스템은 원래 NMD(National Missile Defense)로 불리었는데, 2003년GMD(Ground-Based Midcourse Defense)로 재명명되었다.

순항미사일에 대한 방어는 적의 저공비행하는 유인 비행기에 대한 방어와 비슷하다. 전투기의 방어법과 같이, 순항미사일채프, 플레어, 저고도 비행으로 레이더에 탐지되는 것을 피할 수 있다. AWACS의 레이더는 저고도로 비행하는 미사일을 도플러 레이더를 이용해 탐지할 수 있다. 또다른 가능한 방법으로는 특화된 인공위성으로 추적하는 방법이 있다.

비판[편집]

고속 미사일 요격 불가능[편집]

현재 미국과 러시아의 최신형 미사일 방어망인 패트리어트와 트리움프는 마하 10이하의 미사일만 요격할 수 있다. 저속의 미사일도 목표지점 부근에서 급상승하여 수직으로 급하강하여 마하 11의 속도를 내면, 현존하는 미사일 방어망은 요격할 수 없다.

낮은 명중률[편집]

마하 10이하의 저속 미사일이라고 하더라도, 요격률은 100%가 안된다. 즉, 재래식 미사일이라면 10발 중에 한두발은 떨어져도 큰 피해는 없지만, 핵미사일이라면 한두발을 놓쳐도 피해는 괴멸적이다.

고가의 비용[편집]

고속은 불가능하고, 저속도 100% 요격은 아니면서도, 가격은 굉장히 비싸다. 즉, 능력도 없는데 비용만 천문학적이다.

잘 알려진 방어 시스템[편집]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

참고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