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미다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미나미다케(일본어: 南岳)는 일본 가고시마 시사쿠라지마 섬에 있는 활화산으로, 성층화산이다. 사쿠라지마 섬 전체가 이 의 활동으로 형성되었으며, 1914년분화 때는 대량의 용암류가 흘러나와 오스미 반도와 연결되었다. 원래는 오래 전의 분화로 붕괴된 화산이다(지수 6). 오랫동안 분화 활동으로 인해 아주 특이하게 생긴 곳도 볼 수 있고, 기슭에는 마을이 있는데 그곳에서 사람들이 거주한다. 2009년에도 화산재 분출을 한 분화가 있었고, 2010년에도 분화가 있었다. 2011년에는 강력한 스트롬볼리식 용암 분출이 있었고, 2012년 3월에는 대규모 화산 폭발이 있었다. 이때 날아간 화산재는 이곳부터 2.4km나 날아갔고, 그 주변에 살고 있던 사람들이 모두 대피하였다. 역사상 가장 많이 분화화산 중 하나로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