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에 맞는 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몸에 맞는 볼야구 용어로서, 투수가 던진 공이 타자의 몸에 맞거나 스치는 경우를 말한다. 이때는 볼데드 상황이 되며, 타자는 1루로 진루한다.

과거 한국어식 영어로 "데드 볼 (Dead ball)"이라 불렀으나 순수 한국어로 순화하여 "몸에 맞는 볼"로 바뀌었다. 영어로는 "히트 바이 피치 (Hit by pitch, 줄여서 HBP)"이라 하며, 일본어로는 "사구 (死球)"라 한다. 볼넷과 몸에 맞는 볼을 함께 일컬어 사사구라고도 부른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