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몰락》(독일어: Der Untergang, 영어: Downfall)은 1945년 4월 아돌프 히틀러의 마지막 순간을 나타낸 영화이다. 당시 독일은 소련군과 연합군에 의해 대부분의 지역이 연합국에 점령되고 나라가 베를린을 비롯한 일부 지역들만 연합군의 미점령지로 남아 소련군에 포위되어있는 상태였다. 감독은 올리버 히르비겔 이며 장르는 전쟁.드라마이다 제작국가는 독일이며 2004년에 개봉했다.

인터넷 유행[편집]

인터넷 공간에서 이 영화를 패러디한 매체가 유행하게 되었다. 영상에서 원래의 독일어 대사와는 전혀 상관없는 자막을 바꿔 넣는 방식으로 패러디되며, 주로 패러디되는 부분은 극중 시점으로 나치 독일군이 사면초가에 놓인 1945년 4월 22일 오후에 작전회의를 하다가 나치 독일군의 패색이 점점 짙어져 가는 와중에 펠릭스 슈타이너 SS대장이 베를린 북부에 공격을 가하면 상황이 나아질 것이리라 기대했으나 곧 그럴 수 없을 것이라는 사실을 깨닫고는 울분을 참지 못하고 소리를 지르다가 체념하는 부분이다. 한때 제작사 측이 저작권 문제를 제기하여 패러디물을 차단한 적이 있지만, 올리버 히르비겔 감독이 이들 패러디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면서[1] 현재 패러디물에 대한 차단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주석[편집]

  1. http://www.vulture.com/2010/01/the_director_of_downfall_on_al.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