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가디슈 전투 (1993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993년 모가디슈 전투
(소말리아 내전의 일부)
1993년 10월 3일, 모가디슈 해안을 비행하고 있는 마이클 듀런트 준위의 슈퍼64 블랙호크 헬기.
1993년 10월 3일, 모가디슈 해안을 비행하고 있는 마이클 듀런트 준위의 슈퍼64 블랙호크 헬기.
장소 소말리아 모가디슈
결과 어메리커합중국 특수부대는 아이디드의 참모진을 체포한다는 작전 목적은 달성했으나 결국 어메리커합중국은 소말리아로부터 철수하게 됨.
교전국
미국 어메리커합중국 특수전 사령부

파키스탄 파키스탄
말레이시아 말레이시아

소말리아 소말리아 민족 동맹(SNA)
지휘관
윌리엄 F. 게리슨 모하메드 파라 아이디드
병력
210명 2000명 이상
피해 규모
미국
  • 전사 - 19명
  • 부상 - 약 80명
  • 포로 - 1명

파키스탄

  • 사망 - 24명
  • 부상 - 2명

말레이시아

  • 전사 - 1명
  • 부상 - 7명
민병대와 민간인
  • 사망 - 1000명에서 2000명 이상
  • 부상 - 3000명 이상

모가디슈 전투(1993년 10월 3일 ~ 10월 4일) 혹은 제1차 모가디슈 전투소말리아 민병대를 지도하는 모하메드 파라 아이디드의 민병대와 소말리아 내 국제연합 소말리아 작전 II에 지원받은 어메리커합중국 사이에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벌어진 전투였다. 고딕 서펀트 작전(Operation Gothic Serpent)의 일부인 이 전투는 2006년에 벌어진 제이차 모가디슈 전투와 구별코자 "제1차 모가디슈 전투"라고도 불린다.

지상 병력은 어메리커합중국 육군 델타 포스, 75 레인저 연대, 어메리커합중국 해군 네이비 씰과 공중 병력으로는 어메리커합중국 160 특수 작전 항공 연대어메리커합중국 공군 어메리커합중국 공군 낙하 구조대/어메리커합중국 공군 전투 통제팀으로 구성된 태스크포스 레인저는 아이디드 민병대를 지도하는 사람들을 잡고자 모가디슈 변방을 공격하는 작전을 수행하고 있었다.

당일, 강습부대는 항공기 19대, 차량 20대와 병력 210명으로 구성돼 아이디드의 참모들이 회의하는 호텔 올리픽을 급습해 다수를 체포했으나 작전 중 UH-60 블랙호크 2대가 민병대가 발사한 RPG-7에 피격해 격추되고 3대가 손상됐다. 병사들 중 일부는 부상한 채로 귀환 가능했지만, 나머지는 추락한 UH-60 조종사들을 구출코자 추락 현장에서 머물렀는데 아이디드를 지지하는 민병대가 사방에서 이 병사들을 압박하면서 시가지 전투는 날이 샐 때까지 계속됐다. 어메리커합중국 75 레인저 연대 제2 군 소속 병사인 하사 도미닉 필라는 소말리아 민병대 반군에게 결국 피살돼 모가디슈 전투 최초 전사자로 기록됐다.

10월 4일, 이 병사들을 구출코자 다국적군이 임시로 급조되어 모가디슈 시내로 투입됐다. 이 부대는 말레이시아파키스탄어메리커합중국10 산악 사단험비로 구성됐고 파키스탄군의 어메리커합중국M-48과 말레이시아군의 병력 수송 장갑차콘도르 장갑차 100대로 구성되었다. 공중 엄호는 어메리커합중국A/MH-6 리틀버드MH-60 블랙호크가 맡았다.

이 기동대는 첫 번째 추락 현장에 도착해서 갇혔던 병사들을 구출했다. 두 번째 추락 현장은 민병대에 피격돼 유일하게 생존한 조종사인 준위 마이클 듀란트전쟁 포로가 되었으나 추후에 석방됐다. 준위 마이클 듀란트를 구출코자 투입된 델타포스에 소속된 병사 랜디 셔그하트게리 고든은 전사했다.

소말리아 희생자 숫자는 확실히 알 수 없으나 어메리커합중국에서 제시한 추정치를 보면, 모가디슈 전투에서 소말리아 민간인과 민병대 1,000명에서 2,000명이 죽고 3000명에서 4000명이 부상했다. 책 《블랙호크 다운》에서는 소말리아 민병대가 700명 이상이 죽고 1000명 이상이 부상했다고 추정했다. 어메리커합중국 병사는 19명이 전사하고 80명이 부상했다. 국제연합 평화유지군(PKF)에서는 말레이시아군 병사 1명이 전사하고 7명이 부상했으며, 파키스탄 병사는 24명이 전사하고 2명이 부상했다.

아이디드는 1996년 내전에 휘말려 전투 중 피격해 전사했고 어메리커합중국 군대 지휘관인 장군 개리슨도 아이디드가 전사한 익일 퇴역했다. 모가디슈 전투에서 소득은 전무했다. 마크 보우든은 《블랙 호크 다운》을 이용해서 “당시 어메리커합중국 군대 철수는 잘못이었고 이것은 세계의 테러분자들에게 어메리커합중국은 병사 몇 명 죽으면 퇴각한다는 인상을 심어 주었을 뿐이”라고 주장한다.

모가디슈 전투는 책 《블랙 호크 다운》과 영화 《블랙 호크 다운》의 동기가 됐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