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사추세츠 인사행정처 대 피니 사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매사추세츠 인사행정처 대 피니 사건(Personnel Administrator of Massachusetts v. Feeney, 442 U.S. 256 (1979))은 제대군인에 고용 혜택을 주도록 규정한 법이 합헌이라고 판결한 미국 연방 대법원판례이다. 제대군인에 고용 혜택을 주는 법의 합헌성에 이의를 제기한 여성은 그 근거로 미국 수정헌법 제14조의 평등 조항을 들었다. 이의를 제기한 측에서는 대다수의 여성이 제대군인 신분이 아닌 상황에서 제대군인에 고용 혜택을 주는 것은 성차별이라고 주장했다.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