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월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만월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보
지정번호 국보 제122호
소재지 개성특급시 송악동
제작시기 고려 태조 2년
서기 919년

만월대(한자滿月臺)는 고려의 왕궁터으로, 위치는 개성시 송악동 송악산 남쪽 기슭이다. 만월대는 고려 태조 2년, 서기 919년에 창건되었다.[1]

만월대라고 할 때에는 왕궁 전체를 가리키기도 하고 궁성부분, 그 가운데서도 관료들이 조회를 하던 회경전을 중심으로 한 중심부의 주 건축군만을 가리키기도 한다.

왕궁은 황성부분과 궁성부분으로 이루어졌다. 왕궁 안에 있던 궁성 성벽 자리는 현재 동·서·북쪽 벽이 비교적 잘 남아 있다. 성벽은 석비례와 진흙을 엇바꾸어 여러 겹으로 다져 쌓았다.

만월대 유적은 고려시기의 우수한 건축예술이 남김없이 반영되어 있다. 특히 궁전건물의 설계에서 일정한 비례관계가 적용된 것, 건물배치에서 지형조건을 잘 고려한 것 등은 고려시기의 건축술이 높은 수준이었음을 의미한다.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주석[편집]

  1. "개성 만월대 남북공동발굴 2억8000만원 지원", 《뉴시스 정치》, 2010년 3월 22일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