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원 (남송)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원(馬遠, 1160년~1225년)은 중국 남송(南宋)의 화가이다. 자(字)는 요부(遙父), 호는 흠산(欽山)이며, 하중(河中, 지금의 산시 성 옌후 구) 출신인데 전당(錢塘, 지금의 저장 성 항저우)으로 이주해 살았다.

가학(家學)은 하중의 불화사(弗畵師)에서 시작되었다고 하는데 5세(世) 7명의 화가를 배출시킨 일족 가운데서 가장 걸출하며 하규(夏珪)와 더불어 남송 원체화를 대표하는 화가이다. 광종(光宗) 영종조(寧宗朝)의 궁정 화가였다.

그에 이르러 북송 산수화의 웅대한 경관은 소실되고, 주산(主山)은 비스듬히 잘리어, 화면의 한구석에 밀어 붙이고 잔산잉수(殘山剩水), 변각(邊角)의 경(景), 마일각(馬一角) 등으로 불리는 일편(一片)의 자연으로 변모되었다. 여백(余白)에 시정(詩情)과 의미가 담겨진 휘종의 지도이념이 쇠약해진 형식이라 할 수 있다.

작품[편집]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