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쓰다이라 노부쓰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쓰다이라 노부쓰나(松平信綱, 1596년 ~ 1662년)은 에도 시대 초기 로주를 역임한 후다이 다이묘이다. 가와고에 번의 초대 번주이다. 막부의 창업에 주도적인 인물이다.

일생[편집]

게이초 1년(1596년) 10월 3일,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가신인 오코치 히사쓰나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게이초 6년(1601년) 숙부인 마쓰다이라 마사쓰나의 양자가 되었고, 게이초 8년(1603년) 도쿠가와 이에야스도쿠가와 히데타다를 알현하였다. 히데타다의 후계자인 도쿠가와 이에미쓰가 태어나자 그의 시동이 되었다.

1623년 이에미쓰의 에도 상경을 수행하여 종3위하 이즈노카미 관직명을 받았다. 간에이 10년(1633년) 로주에 취임하였으며 간에이 15년(1638년) 기독교를 믿는 농민들의 반란인 시마바라의 난을 진압하였다.

말년에 이르러서는 이에미쓰의 이복동생인 호시나 마사유키와 함께 4대 쇼군 도쿠가와 이에쓰나를 보좌하였다.

전 임
마쓰다이라 다다요시
오시 번 번주
1633년 ~ 1639년
후 임
아베 다다아키
전 임
홋타 마사모리
가와고에 번 번주
1639년 ~ 1662년
후 임
마쓰다이라 데루쓰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