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아 바르바라 바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리아 바르바라 바흐(Maria Barbara Bach, 1684년 10월 20일~1720년 7월 7일)는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의 육촌 남매이자 첫 번째 아내이다. 하인리히 바흐의 손녀이자 요한 미하엘 바흐의 딸로, 바흐와의 사이에서 7명의 자녀를 두었지만 세 명만이 성년기까지 살아남았다.

자녀[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