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 파스퇴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루이 파스퇴르
Louis Pasteur.jpg
출생 1822년 12월 27일
사망 1895년 9월 28일
국적 프랑스 프랑스
분야 화학, 미생물학, 생화학, 세균학
소속 스트라스부르 대학교, 릴 노르 대학교, 에콜 노르말 쉬페리외르
출신 대학 에콜 노르말 쉬페리외르
지도 학생 샤를 프리델
주요 업적 백신 발명, 저온 살균법
서명 Louis Pasteur Signature.svg

루이 파스퇴르(Louis Pasteur, 1822년 12월 27일 - 1895년 9월 28일)는 프랑스생화학자이며 로베르트 코흐와 함께 세균학의 아버지로 불린다. 분자광학 이성질체를 발견했으며, 저온 살균법, 광견병, 닭 콜레라의 백신을 발명했다.

생애[편집]

학문[편집]

파스퇴르는 1822년 12월 17일, 가죽 가공업자의 아들로 태어났다.[1] 그의 할아버지는 귀족의 농노였다.[2] 어린 시절에는 회화에 소질을 보였지만 1843년파리 고등사범학교에 입학해 1846년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화학을 전공했지만 처음은 재능을 보이지 못하고 지도한 교수의 한 명은 그를 "평범하다 (as fuck)"라고 평가했다.

주석산의 성격 해명[편집]

초기 화학자 시절의 업적으로는 주석산의 성질을 해명(1849년)한 것이 있다. 천연물, 특히 포도주의 침전물로부터 취할 수 있는 이 화합물의 용액은 통과하는 빛의 편광면을 회전시킨다. 그러나 이상하게도 인공적으로 합성된 주석산은 화학반응이나 분자식은 같음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효과를 갖지 않는다.

파스퇴르는 주석산의 미세한 결정을 조사하고서 결정에는 비대칭인 2 종류가 있어, 각각이 서로의 거울상이란 사실을 알아냈다. 끈질기게 분류 작업을 한 결과 2 종류의 주석산을 얻을 수 있었다. 한 종류의 용액은 편광면을 시계 방향으로 회전시키는 데 반해, 한편은 반시계회전으로 회전시키는 것이었다. 그리고, 이 2 종류를 반반씩 혼합한 것은 편광에 대해서 어떤 효과도 미치지 않았다. 이것으로부터 파스퇴르는 주석산의 분자는 비대칭인 형태를 하고 있고 왼손용 장갑과 오른손용 장갑과 같이 서로 거울상 관계에 있는 2종류의 형태가 있는 것이라고 올바르게 추론했다. 처음으로 키랄 분자를 실증한 것도 큰 실적이었지만, 이후 파스퇴르는 한층 더 유명한 실적을 완수하는 생물학·의학의 분야로 나아가고 있었다.

스트라스부르 대학교 교수[편집]

파스퇴르는 결정학에 관한 박사 논문에 힘입어 스트라스부르 대학교의 화학의 교수의 지위를 얻었다. 1854년의 새로운 이과 대학의 학장으로 지명되고, 1857년에는 고등사범학교의 사무국장 겸 이학부장이 되었다.

자연발생설 비판[편집]

1861년의 저작 《자연발생설 비판》에서 발효가 미생물의 증식 때문이란 사실을 보였고, 동시에 영양분을 포함한 고깃국물에서 미생물이 증식하는 것은 자연발생에 의한 것이라는 종래의 설을 뒤집어 보였다. 먼지가 통과하지 못하도록 하는 필터를 통해 바깥 공기를 접촉할 수 있는 용기에 새로 끓인 고깃국물을 놔 두거나, 필터는 없지만 'S'자 모양으로 구부르진 플라스크를 사용해 티끌이 들어가지 않도록 하여 공기를 접촉하게 하면, 고깃국물에서는 아무것도 자라지 못했다. 따라서, 고깃국물에 발생하는 미생물은 외부로부터 들어온 티끌에 붙은 포자 등에 의한 것이며, 고깃국물중에서 자연발생하는 것은 아니다. 이와 같이 하여 파스퇴르는 자연발생설에 회복할 수 없는 일격을 가하고 세균설을 지지했다.

루이 파스퇴르가 세균설을 처음 주장한 것은 아니다. 세균설은 벌써 지롤라모 프라카스토로, 프리드리히 헨레 등에 의해서 주창되고 있었다. 파스퇴르가 한 것은 세균설의 올바름을 실험으로 명백하게 보여줘서, 유럽 사람에게 납득시킨 것이다.

살균법[편집]

파스퇴르의 연구는 발효 음료를 오염하는 미생물이 있다는 것을 나타내고 있었다. 이로부터 파스퇴르는 우유 등의 액체를 가열해 그중에 포함되어 있는 박테리아곰팡이를 모두 죽이는 방법을 발명했다. 파스퇴르와 클로드 베르나르는 1862년 4월 20일에 최초의 실험을 실시했다. 이 방법은 곧바로 가열살균법 (파스퇴라이제이션)으로서 알려지게 되었다.

음료 오염으로부터 미생물이 동물이나 인간에게 감염된다는 결론을 내린 파스퇴르는 미생물이 인체에의 들어오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고, 이는 스코틀랜드의 외과의사 죠제프 리스터가 외과 수술 소독법을 개발하는 데에 이르렀다.

누에병 치료[편집]

1865년 파스퇴르는 양잠업의 구제에 착수했다. 그 무렵 미립자병으로 불리는 병에 의해 많은 누에가 죽고 있었다. 이 도중인 1867년에는 뇌졸중으로 쓰러져 왼쪽 반신불수가 되었지만 수년에 걸치는 조사의 결과 병의 원인은 누에의 알에의 세균의 감염인 것을 증명해 치잠사육소로부터 이 세균을 구제하는 것으로 미립자병을 막을 수 있는 것을 나타냈다.

혐기성균 발견[편집]

파스퇴르는 혐기성균, 즉 공기 없이 증식 하는 미생물도 발견했다. 1895년 미생물학으로 최고의 영예인 레이웬훅크메달(Leeuwenhoek medal)을 수상했다.

별세[편집]

1895년, 1868년부터 파스퇴르를 침식하고 있던 일련의 발작에 의한 합병증이 원인이 되어, 파리 근교에서 사망했다. 그의 장례는 프랑스 정부의 주도로 국장으로 치러졌다.[1] 노트르담 대성당에 매장되었지만, 곧 유해는 파스퇴르 연구소의 지하 성당으로 이장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장석봉 (2009년 5월 5일). 루이 파스퇴르. 2014년 7월 7일에 확인.
  2. 이종호, 《천재를 이긴 천재들》 글항아리, 2007, p.328, ISBN 9788954604352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