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버트 H. 디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로버트 헨리 디키 (Robert Henry Dicke, 1916년 5월 6일1997년 3월 4일)는 미국 물리학자로, 천체 물리학과 원자 물리학, 그리고 우주론과 중력의 분야에 공헌하였다.

생애[편집]

로버트 디키는 세인트루이즈 미주리주에서 태어났으며, 프린스턴 대학에서 학사 학위를 마치고 1939년에 로체스터 대학에서 핵물리학으로 박사 학위를 마쳤다. 제2차 세계대전중에 그는 메사츄세스 공과대학의 방사선 연구소에서 일하였다. 그곳에서 그는 레이더를 개발하였고, 디키 복사계와 마이크로파 수신기를 설계하였다. 그는 방사선 연구소의 지붕에서 이를 20K보다 낮은 마이크로파 배경 복사의 한계 온도를 설정하는 데 사용하였다. 1946년 그는 프린스턴 대학교로 돌아왔고, 이곳에서 자신의 경력의 나머지를 보내게 되었다. 그는 원자 물리학에서 레이저와 전자의 회전 자기 비율을 측정하는 것을 연구하였다. 그의 분광학과 발관 전송 분야의 중대한 기여는 Dicke narrowing-원자의 자유평균행로가 원자의 방사 전이의 한 파장의 길이보다 짧아지고, 광자의 흡수나 분출하는 동안에 원자의 속도와 방향은 많이 변한다.-이라 불리는 현상에 대한 예견이었다. Dicke narrowing은 단파와 마이크로파 영역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압력에서 발생한다. Dicke narrowing은 감마선에서 뫼스바우어 효과에 비견되된다. 그는 등가원리를 이용한 일반 상대성의 정확한 측정 프로그램의 개발에 그의 남은 경력을 보냈다. Carl H. Brans와 함께 그는 중력의 Brans-Dicke 이론, 폴 디락의 큰 수 가설과 마하의 원리에 의해 영감을 얻은 일반 상대성의 등가원리의 파괴적인 조절을 발전시켰다. 하이라이트는 Roll과 Krotkov와 Dicke에 의한 등가 원리의 고전적인 측정이었고, 이 실험에서 이전의 작업들 보다 100배나 더 정확한 측정치를 얻었다. 그리고 디키는 또한 일반 상대성의 고전적 측정의 하나인 수성의 근일점을 이해하는 데 유용한 태양 편평도를 측정하였다. 디락은 중력 상수 G가 우주의 거꾸로 나이와 부정확하게 일치하며, 중력 상수 G는 지금의 평형을 유지하기 위해 바뀌어야만 한다고 지적했다. 디키는 디락의 관계가 선택효과일 수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 평형이 깨어졌을 다른 어떠한 시대에는 그 모순을 알아차릴 수 있는 지적인 생명채가 없을 것이다. 이것은 소위 약한 인류 발단 원리의 첫 번째 현대적 적용이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