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도피 산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로도피 산맥

로도피 산맥(불가리아어: Родопи, 그리스어: Ροδόπη, 터키어: Rodop)은 불가리아 남부에서 그리스 북동부에 이르는 산맥이다. 본래 그 이름은 '장미로 뒤덮힌 언덕'이라는 뜻으로 온난한 기후를 가지고 있다. 산맥의 최고봉인 불가리아에 위치한 골리암 페릴릭(Golyam Perelik)의 높이는 2200여 미터이다. 로도피 산맥은 발칸 반도의 기후를 구분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