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치타티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레치타티보(이탈리아어: Recitativo) 또는 레시터티브(영어: Recitative) 또는 서창(한자敍唱)이란 오페라에서, 대사를 말하듯이 노래하는 형식을 말한다.

스틸레 레치타티보와 스틸레 레프레젠타티보[편집]

스틸레 레치타티보는 17세기 초 카치니의 '신음악'에 사용된 기악반주가 따른 성악양식을 말하며, 규칙적인 리듬이나 가사의 반복을 특징으로 한다. 또한 스틸레 레프레젠타티보(극장양식)는 역시 17세기 초 오페라 작곡가인 페리와 카치니 등이 채용한 극적 표현양식을 말한다. 언어의 자연스런 리듬, 악센트, 억양 등을 철저하게 존중하였으나, 한편으로는 음악의 자연스런 흐름이 손상된다는 느낌을 면할 수 없다.

레치타티보 아콘파니아토[편집]

통주저음 악기의 반주가 붙는 레치타티보를 레치타티보 세코라 하며, 그 밖의 관현악 반주가 있는 것을 레치타티보 아콘파니아토 또는 스트로멘타토라고 한다. 이것은 오페라의 극적 클라이맥스의 장면에서 한층 감동을 깊게 하기 위하여 쓰인다. 후기 나폴리파의 작곡가인 하세, 그라운, 욤멜리, 글루크, 트라에타가 이 형식을 썼으며, 또한 모차르트의 오페라에서도 아리아의 감정을 미리 표현하기 위하여 효과적으로 쓰이고 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