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해군 군축 조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런던 해군 군축 조약(London Naval Treaty)은 1930년 4월 22일에 체결된 군축 조약이며, 참여한 나라는 영국, 일본, 프랑스, 이탈리아, 미국이었다.

1908년부터 1935년까지 세 차례에 걸쳐 개최되었던 런던 해군 군축 회의 중 두 번째 회의에서 이 조약이 체결되었다. 이 조약의 조항들은 1922년 2월 6일에 체결된 워싱턴 해군 군축 조약으로 결정된 사항을 재확인하는 차원이었으며, 조약의 공식 명칭은 해군 무장의 감축 및 제한에 관한 조약(Treaty for the Limitation and Reduction of Naval Armament)으로 정해졌다.

의의[편집]

이 조약이 체결되기 전인 1927년에 개최된 제네바 군축 회의에서는 미국과 영국 간의 의견 마찰로 인해 협상이 난항을 겪었는데, 런던 해군 군축 조약은 그러한 난관을 뚫고 이룬 결실이라는 의미가 있었다. 그리고 워싱턴 조약에서 결정된 표준 배수량[1]잠수함 탑재 함포의 구경이 처음으로 제한된 것도 이 조약에서였다.

조약 내용[편집]

잠수함 무장에 대한 제한과 함선 건조 제한을 내용으로 담고 있는 조약이다.

주석[편집]

  1. 표준 배수량(The standard displacement)은 워싱턴 군축 조약에서 정한 선박 톤수 및 적재물에 대한 기준이다. 그 기준에 따르면 선박 운항에 쓰일 연료와 비축 용수를 제외한 총 적재물의 양으로 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