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황후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Empress Maria Feodorovna, 1857, Hermitage Museum.jpg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1857), 에르미타주 미술관
러시아 황후
재위 1855년 3월 2일 ~ 1880년 6월 3일
전임자 알렉산드라 표도로브나
후임자 마리아 표도로브나
배우자 알렉산드르 2세
자녀 알렉산드라 알렉산드로브나
니콜라이 알렉산드로비치
알렉산드르 3세
블라디미르 알렉산드로비치
알렉세이 알렉산드로비치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세르게이 알렉산드로비치
파벨 알렉산드로비치
본명 Maximiliane Wilhelmine Marie von Hessen-Darmstadt
왕가 혼전:헤센다름슈타트 대공가
혼후:로마노프 왕가
부친 루트비히 2세
모친 바덴의 빌헬미네
출생 1824년 8월 8일(1824-08-08)
헤센 대공국 다름슈타트
사망 1880년 6월 3일 (55세)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 상트 페테르부르크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황후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Maria Alexandrovna, 1824년 8월 8일 ~ 1880년 6월 3일)는 러시아의 황제 알렉산드르 2세의 황후이다.

생애[편집]

1824년 다름슈타트에서 헤센 대공비 바덴의 빌헬미네의 막내딸로 태어났다. 그녀의 생부는 빌헬미네의 애인인 그란시 남작으로, 헤센 대공 루트비히 2세는 그녀의 친아버지가 아니었다. 그러나 스캔들을 두려워한 루트비히는 아내의 애인이 낳은 아이들을 자신의 자식으로 인지했으며, 마리아와 오빠 알렉산더는 루트비히와는 떨어져서 자랐다.
1838년 신붓감을 찾기 위해 독일을 방문 중이던 러시아의 황태자 알렉산드르는 마리아와 만나 그녀에게 청혼을 했다. 마리아가 헤센 대공의 친딸이 아님을 안 러시아의 황후 알렉산드라 표도로브나는 결혼을 반대했으나 결국 1841년 4월 16일 두 사람은 결혼했다.

마리아는 내성적이고 낯을 가리는 성격인 데다 병약한 체질이었는데, 잦은 임신과 출산을 반복하면서 건강이 더욱 악화되었다. 건강상의 이유로 마리아는 궁정을 제대로 돌볼 수가 없었고, 알렉산드르는 아내 외에 애인을 두기 시작했다. 특히 에카테리나 돌고루코프와의 사이에서 태어난 세 명의 서자는 궁전에서 살게까지 했다. 1865년 큰아들 니콜라이의 갑작스러운 죽음은 마리아에게 큰 충격을 가져다 주었다. 마리아는 친정 조카 루트비히 4세와 결혼한 영국 왕실의 공주 알리체와 알게 되었는데, 그녀의 오빠 에딘버러 공 알프레드를 자신의 막내딸과 결혼시키기도 하였다. 또 알리체가 죽은 후에도 그 아이들을 만나러 헤센 대공가를 찾았고 이 때의 인연으로 마리아의 아들 세르게이는 알리체의 딸 엘리자베트와 결혼하였다. 두 사람의 결혼식을 통해 니콜라이 2세헤센의 알릭스의 결혼이 이루어지기도 했다.

자녀[편집]

  • 알렉산드라 알렉산드로브나
  • 니콜라이 알렉산드로비치
  • 알렉산드르 3세
  • 블라디미르 알렉산드로비치
  • 알렉세이 알렉산드로비치
  •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 세르게이 알렉산드로비치
  • 파벨 알렉산드로비치
전 임
알렉산드라 표도로브나
러시아 황후
1855년 3월 2일 ~ 1880년 6월 3일
후 임
마리아 표도로브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