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의 베르트라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룩셈부르크에 있는 베르트라다의 동상
생 드니 대성당의 베르트라다의 묘, 옆은 남편 피핀 3세

랑의 베르트라다 또는 레온의 베트트라다(Bertrada of Laon, 720년 ~ 783년) 또는 왕발 베르타(Bertha Broadfoot)는 프랑크 왕국의 귀족으로 레온의 여백작이다. 카롤링거 왕조 출신 피핀 3세의 왕후이자 샤를마뉴, 카를로만 2세, 베르타 남매의 어머니이다. 베르타로도 부른다. 별칭은 왕발 베르타(Bertha of the Big Foot).

메로빙거 왕가의 외손으로, 레온 백작 하리베르트와 베르타(Bertha)의 딸이며 레온 백작가의 상속녀였다. 할머니 베르타(Bertha)는 메로빙거 왕조 출신 공주로 테오데리히 3세카롤링거 가 출신 클로틸드의 딸이며 외삼촌인 레온 백작 마르틴과 결혼했다.

사후[편집]

시신은 생 드니 수도원의 1층 성소에 안치되었다. 남편 피핀 3세의 왼편에 안치되었고, 위에는 루이 3세샤를로망[1]의 시신이 안치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그의 아들이 아니라 루이 2세의 아들 샤를로망이다.

외부 연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