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파엘 에르난데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라파엘 에르난데스(Rafael Hernandes, 1893년 경 ~ 1965년)는 푸에르토리코작곡가이다. 아과디야에서 태어났다. 젊어서 뉴욕에 진출해 1926년에 트리오 보린켄을, 1934년 여름에는 퀸텐 빅토리아[1]를 결성하는 등 미국에서의 라틴 음악 보급에 앞장섰다. 1930년대에 룸바가 유행을 하자 그 풍조에 편승해 그의 작품 〈카치타〉와 〈룸바 탐바〉가 히트 그도 악단을 이끌고 연주를 하였으며, 그 후 고향 푸에르토리코에 돌아와 작곡활동에 전념하였다. 〈라멘트 보린카노〉, 〈수정의 종〉, 〈엘 쿤반첼로〉 등의 수많은 명작을 남기고 1965년 12월에 72세의 나이로 사망하였다.

주석[편집]

  1. 후에 인원이 늘어 그루포 빅토리아로 이름을 바꿈.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