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홀트 글리에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젊은 시절의 라인홀트 글리에르

라인홀트 글리에르(러시아어: Рейнгольд Морицевич Глиэр, 1875-1956)는 러시아 국민음악을 직접 이어받은 음악가이며, 특히 구소련의 우크라이나, 아제르바이잔, 우즈베키스탄 등의 민족음악의 발전을 위하여 현지의 젊은 작곡가들과 협력하여 민족적 가극을 만들었고, 또한 민족적 주제에 의한 표제교향곡을 작곡하였다.

생애[편집]

1875년 1월 11일에 우크라이나의 수도 키예프에서 태어났다. 1891년부터 1894년까지 음악학교에서 오트칼 셰프티크(1852-1934)에 이어서 모스크바 음악원에서 알렌스키코뉴스에게서 화성법을, 타네예프에게서 폴리포니와 악식론을, 이폴리토프 이바노프에게서 자유작곡을 배웠다. 1900년에 작곡과를 금메달로 졸업하였다(졸업작품은 바이론에 의한 가극 오라토리오 <천지>). 1900년대 초기에 상트페테르부르크의 벨라예프파의 모임에 참가하고, 1900년부터 교육에 종사하였다. 미야스코프스키프로코피예프는 일찍부터 그의 지도를 받았다. 1920년, 모스크바 음악원으로 전근하여 작곡반을 담당하였다. 그 반에서는 구소련의 여러 작곡가들이 배출되었는데, 아람 하차투리안도 그 중의 한 사람이다. 1941년까지 모스크바 음악원에 근무하면서 각종 음악사업에 참가하였으며, 1910년 이후는 지휘자로서 구소련 각지를 돌아다녔다. 1956년 6월 23일 81세로 별세하였다.

작품 세계[편집]

작품은 각 장르에 걸쳐 그 수가 많으나, 외국에서는 거의 알려져 있지 않다. 다만 발레곡 <붉은 겨자>(1927)와 푸슈킨의 시로 된 <청동(靑銅)의 기사(騎士)>가 유명하다. 한편 <하프 협주곡>(1838), <첼로 협주곡>(1945), <목소리를 위한 협주곡>(1942), <현악 4중주곡 제4번>(1943) 등이 대표작이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