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플로카울루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디플로카울루스
화석 범위: 페름기 초기 ~ 페름기 말기
Diplocaulus BW.jpg
Diplocaulus magnicornus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추동물문
강: 양서강
아강: 공추아강
목: 넥트리스목
과: 디플로카울루스과
속: 디플로카울루스속
  • D. salamandroides (모식종)
  • D. magnicornis

디플로카울루스(학명:Diplocaulus)는 페름기에 번성한 공추아강에 속하는 고대 양서류의 한 속이다. 몸의 생김은 도롱뇽과 비슷하지만, 크기는 상대적으로 커서 1, 3 미터까지 자랐다.

디플로카울루스는 두개골 좌우에 달린 부메랑을 닮은 긴 돌출부로도 유명하다. 약한 다리와 상대적으로 짧은 꼬리로 보았을 때, 디플로카울루스는 몸을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헤엄쳤을 것으로 추측되며, 이때 좌우로 넓은 머리가 마치 현생 고래의 꼬리지느러미 같이 물 속을 미끄러지듯 움직이는 데에 도움이 되었을 것이다. 또한 이 머리 모양은 에리옵스같은 포식자들로부터 몸을 지키기 위한 용도로도 쓰였을 듯 한데, 이렇게 넓은 머리를 삼키기는 상당히 힘들기 때문이다. 디플로카울루스의 가까운 친척으로는 디플로케라스피스가 있다.

사진첩[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