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동창(董昌)
재위 895년 3월 3일[1][2] ~ 896년
출생일 불명
출생지 임안(臨安, 지금의 저장 성 항저우 시현급시 린안 시)
사망일 896년 7월 3일[1][2]
사망지 월주(越州, 지금의 저장 성 사오싱 시)와 임안의 중간 지점
왕조 대월나평(大越羅平)
연호 순천(順天, 또는 천책(天冊)・천성(天聖)・대성(大聖). 895년 3월 3일 ~ 896년)

동창(董昌, ? ~ 896년 7월 3일[1][2])은 중국 당나라 말기에 활약했던 군벌이었다. 그는 항주에서 현지 민병대의 지도자로서 경력을 시작하여 지금의 절강성 일대의 대부분을 지배할 정도로 세력을 점차 확장시켜 나갔다. 당나라의 황제들이 그에게 내린 작위에 만족하지 못한 그는 895년에 대월나평(大越羅平)이라는 새로운 나라의 황제를 자칭하였다. 그의 신하 전류는 그를 배반하고 그를 죽였으며, 그의 영토를 탈취하여 결국 오월이라는 새로운 나라의 창건자가 되었다.

주석[편집]

  1. 대만 중앙연구원 중국력(中國曆) ↔ 서력(西曆) 변환기
  2. 자치통감권260.

참고 자료[편집]

전 임
의승군 절도사에서 개칭
위승군 절도사
887년 ~ 896년
후 임
왕단
전 임
당 소종
중국황제 (절강 일대)
895년 ~ 896년
후 임
당 소종